이재명 "윤석열 광주 사과, 가짜 아니길… 국힘은 5·18 망언자 제명하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와 국민의힘을 겨냥해 5·18 관련 사과가 진심이길 바란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사진은 지난 7일 서울 강서구 특수학교를 방문한 이 후보. /사진=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와 국민의힘을 겨냥해 5·18 관련 사과가 진심이길 바란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사진은 지난 7일 서울 강서구 특수학교를 방문한 이 후보. /사진=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광주 방문 사과를 겨냥해 “가짜 사과가 아니길 바란다”고 지적했다.

이 후보는 지난 1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탄핵과 광주의 강을 모두 건너시길 바랍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이날 윤 후보께서 광주에 가셔서 사과를 했다고 한다”며 “그동안 국민의힘이 보여주었던 가짜 사과, 광주에 가서는 사과하고 서울에 와서는 국회의원들의 광주 망언을 방치하는 등 그런 식이 아니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이날 (윤 후보의) 사과가 국민의힘이 광주의 강을 건너는 신호탄이라는 것을 보여주길 바란다”며 “광주와 5·18에 대한 사과는 국민의힘이 그동안의 잘못된 일들을 바꾸는 구체적인 행동을 실천할 때 진정한 완성체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지난 10일 전두환 국가장과 국립묘지 안장 반대 법안을 처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사진=이 후보 페이스북 캡처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지난 10일 전두환 국가장과 국립묘지 안장 반대 법안을 처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사진=이 후보 페이스북 캡처
이 후보는 “국민의힘 내부의 5·18 망언자를 제명해야 한다”며 “헌법 전문에 광주 5·18 정신을 넣겠다는 약속을 지켜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전두환의 국가장과 국립묘지 안장 반대 법안을 통과시키고 5·18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에 적극 협력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번 기회에 국민의힘과 윤 후보께서 탄핵의 강과 함께 광주의 강도 낙오자 없이 완벽하게 건너길 바란다”며 “복수의 정쟁이 아닌 미래 정책으로 경쟁하는 대선을 만들었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윤 후보는 이날 광주 북구 운정동 5·18민주묘지를 방문해 광주 시민에게 전두환 옹호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윤 후보는 시민단체 소속 50여명의 항의로 5·18민주항쟁추모탑에 접근하지 못해 5월 영령에 분향할 수 없었다. 그는 추모탑 근처에서 짧게 묵념한 후 관련 입장문을 낭독했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90.24상승 11.0410:33 03/21
  • 코스닥 : 803.08상승 0.8810:33 03/21
  • 원달러 : 1307.40하락 2.710:33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0:33 03/21
  • 금 : 1982.80상승 9.310:33 03/21
  • [머니S포토] 엔믹스, 'exp?rgo(엑스페르고)'로 컴백
  • [머니S포토] 우크라 참전 '이근' 여권법위반·도주치상 혐의 첫 공판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재명 대표
  • [머니S포토] 국힘 최고위 들어서는 김기현 대표
  • [머니S포토] 엔믹스, 'exp?rgo(엑스페르고)'로 컴백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