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항서의 베트남, 사우디에 0-1 패… '멀고 먼' WC 최종예선 첫 승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베트남은 지난 16일 오후 9시(한국시각) 베트남 하노이 미딘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B조 6차전에서 사우디에 0-1로 패했다. /사진= 아시아추구연맹(AFC) 공식 홈페이지 캡쳐
베트남은 지난 16일 오후 9시(한국시각) 베트남 하노이 미딘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B조 6차전에서 사우디에 0-1로 패했다. /사진= 아시아추구연맹(AFC) 공식 홈페이지 캡쳐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사우디아라비아에 패했다.

베트남은 지난 16일 오후 9시(한국시각) 베트남 하노이 미딘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B조 6차전 홈경기에서 사우디에 0-1로 패했다. 이로써 베트남은 최종예선 6전 전패(승점 0점)로 조 최하위를 유지했다. 베트남 역사상 월드컵 최종예선 첫 승점도 다음을 기약하게 됐다. 반면 사우디는 6경기 무패행진(5승1무·승점 16점)을 이어갔다. 사우디는 2위 일본(12점)에 승점 4점을 앞서 있다.

이날 사우디는 전반 31분 파하드 알 무왈라드의 크로스를 살레 알 세흐리가 헤딩 슛으로 연결했다. 이를 골키퍼 부이 탄 트루옹이 자신을 넘겨 가까스로 공을 쳐냈다. 하지만 골 라인을 넘어간 것이 확인되면서 사우디의 득점으로 인정됐다. 이후 베트남은 균형을 맞추려 노력했지만 사우디의 수비진을 공략하지 못했다. 오히려 사우디의 빠른 역습에 여러 차례 위기를 맞기도 했다. 후반 31분엔 추가 실점을 허용했다. 하지만 이는 비디오판독(VAR)으로 취소됐다.

베트남은 경기 막판까지 동점골을 노렸다. 응우옌 반 토안은 페널티 박스 안에서 넘어져 페널티킥을 주장했다. 하지만 오히려 헐리우드 액션으로 경고를 받았다. 판반득의 슛도 골대를 외면했다. 결국 경기는 베트남은 승부를 원점으로 돌리지 못한채 0-1 패배로 경기를 마쳤다.
 

  • 0%
  • 0%
  • 코스피 : 2582.33하락 43.6510:30 05/19
  • 코스닥 : 857.58하락 13.9910:30 05/19
  • 원달러 : 1274.90상승 8.310:30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0:30 05/19
  • 금 : 1815.90하락 2.310:30 05/19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