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매 낙찰가 412억원'… 프리다 칼로의 '디에고와 나'는 어떤 작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7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방송매체 NBC는프리다 칼로(멕시코·1907~1954)의 작품 ‘디에고와 나’가 이날 412억에 낙찰됐다고 전했다. 사진은 이날 경매 모습. /사진=로이터
17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방송매체 NBC는프리다 칼로(멕시코·1907~1954)의 작품 ‘디에고와 나’가 이날 412억에 낙찰됐다고 전했다. 사진은 이날 경매 모습. /사진=로이터
프리다 칼로(멕시코·1907~1954)의 작품 '디에고와 나'의 경매 낙찰가가 공개됐다. 

17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방송매체 NBC는 "프리다 칼로의 작품 '디에고와 나'가 3490만달러(약 412억원)에 낙찰돼 신기록 세웠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이날 미국 뉴욕에서 열린 경매에서 '디에고와 나'의 낙찰가 412억원은 역대 중남미 예술작품 중 최고가다.

이날 NBC는 "'디에고와 나'는 프리다 칼로의 마지막 초상화로 알려져 있다"며 "슬픈 눈빛의 프리다 칼로와 디에고 칼로가 함께 그려져 있다"고 설명했다. 

미국 뉴욕타임스 역시 '디에고와 나'가 중남미 역대 작품들 중 경매 최고 낙찰가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기존 중남미 작품 중 최고가는 지난 2018년 976만달러(한화 115억3000만원)를 기록한 리베라의 작품이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3.50상승 6.1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