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간녀' 논란, 황보미 "유부남인 줄 몰랐다… 여자 김선호 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포츠 아나운서 출신 배우 황보미가 최근 불거진 논란에 대해 억울함을 호소했다. /사진=뉴스1
스포츠 아나운서 출신 배우 황보미가 최근 불거진 논란에 대해 억울함을 호소했다. /사진=뉴스1
상간녀 소송을 당한 스포츠 아나운서 출신 배우 황보미가 억울함을 호소했다.

지난 18일 연예계에 따르면 황보미 소속사 비오티 컴퍼니는 "황보미의 전 남자친구가 교제를 위해 유부남이라는 걸 숨겼다"며 "'여자 김선호'가 된 듯 하다. 2년 가까이 사겼다는 등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서는 법적으로 대응하고, 전 남자친구에게도 피해 보상을 청구할 예정"이라고 입장을 전했다.

이날 SBS연예뉴스는 30대 스포츠방송 아나운서 출신 배우 A씨가 2년동안 B씨의 남편과 부적절한 관계를 이어가 가정을 파탄에 이르게 했다고 보도했다. 이후 B씨는 A씨를 상대로 서울 동부지방법원에 5000만원의 위자료를 청구하는 소송을 제기했다.

황보미는 SBS스포츠 아나운서 출신으로 2013년 SBS드라마 '못난이 주의보'를 통해 배우로 전향한 후 '상속자들' '구암 허준' '크리미널 마인드' '굿캐스팅' 등에 출연했다. 지난 달에는 예능 프로그램 '디스이즈골프'에 출연하는 등 활발한 방송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3%
  • 37%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5:32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5:32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5:32 01/27
  • 두바이유 : 83.23하락 0.2915:32 01/27
  • 금 : 1930.00하락 12.615:32 01/27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제2의 BTS 꿈꾸는 'TXT'  신보 더블밀리언 돌파 속에…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