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흡연 지적 식당 쑥대밭 만든 중학생 엄벌하라" 靑 청원 등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학생들이 담배를 피우지 말라고 훈계한 식당 주인에 앙심을 품고 식당을 찾아가 행패를 부린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중학생들이 담배를 피우지 말라고 훈계한 식당 주인에 앙심을 품고 식당을 찾아가 행패를 부린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식당 앞에서 담배를 피우고 소변을 보던 중학생들을 엄벌하고 신상을 공개해 달라는 청원글이 등장했다. 이들은 자신들을 훈계한 식당 주인의 가게에 찾아가 기물을 파손하고 손님을 내쫓는 등의 난동을 부렸기 때문이다. 

21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대구 시내의 한 식당에서 손님을 내쫓는 등 행패를 부린 중학생 일당 강력 처벌과 신상 공개를 요청한다'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청원인은 "자기들이 촉법소년이라 처벌이 약하다고 생각해 이런 일이 생겼다"며 "중학생 일당 때문에 식당 주인이 큰 고통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또 다시 보복하러 올 수 있다"며 "중학생 일당을 구속하고 강력히 처벌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런 학생들은 교화도 불가능하다"며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처벌과 함께 언론을 통한 신상공개를 요청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중학생 10여명은 지난 10일 대구 동구 시내 한 식당에 몰려와 기물을 파손하는 등 난동을 부렸다. 이들은 전날 식당 앞에서 담배를 피우고 소변을 보다가 식당 주인 A씨에게 훈계를 듣자 이러한 범행을 저질렀다. 

학생들은 식식당 테이블을 엎고 손님을 내쫓았고 건물에 설치된 폐쇄회로(CC) TV를 부쉈다. 식당 주인과 그의 아내를 밀치기도 했다. 경찰이 도착하고 나서도 30여분 동안 난동을 계속 피웠다. 이후 이들은 한 차례 더 식당을 찾아가 소란을 피우기도 했다. 학생들의 부모들은 "애들을 타이르지 않고 왜 자극했느냐"고 반박한 것으로 알려졌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3.50상승 6.1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