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답답한 지하철 와이파이, 이제 그만”… 내년부터 10배 빠른 ‘5G’ 도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하철 와이파이가 기존보다 10배 빨라질 전망이다. 사진은 지난 9월14일 서울 구로구 신도림역의 모습. /사진=뉴스1
지하철 와이파이가 기존보다 10배 빨라질 전망이다. 사진은 지난 9월14일 서울 구로구 신도림역의 모습. /사진=뉴스1
지하철 와이파이가 5세대 이동통신(5G) 기술로 기존보다 10배 빨라질 전망이다. 

25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는 서울 여의도에서 ‘5G가 국민에게 한걸음 더 다가갑니다’ 행사를 열고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와 28기가헤르츠(㎓) 5G 와이파이(Wi-Fi) 백홀 실증 결과 및 확대 계획을 발표하고 농어촌 5G 공동이용 시범상용화를 개시했다.

이날 행사에 앞서 임혜숙 과기정통부 장관과 이동통신 3사 대표들은 간담회에서 네트워크 투자 확대, 농어촌 5G 공동망 조기 구축, 지하철 와이파이 확대 등 28㎓ 망 구축, 네트워크 안정성 확보 등에 대해 논의했다.

임 장관은 5G 품질을 개선하고 네트워크 안정성을 확보하기 위한 통신사에게 투자확대를 주문했다. 이동통신 3사 대표들은 연말까지 전년 수준의 투자를 약속했다. 이어 임 장관은 “농어촌 5G 공동 이용망이 조기에 구축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이동통신 3사도 전반적인 구축지역과 수량을 최대한 앞당기기로 했다.

과기정통부와 이동통신 3사는 그동안 열악한 지하철 와이파이 통신품질로 국민 대다수가 불편함을 겪은 만큼 서울 지하철 2호선 지선구간에 최신 기술 5G 28㎓를 적용해 와이파이 서비스 개선 실증을 추진했다.

이동통신 3사는 “이번 실증을 통해 5G 28㎓ 도입으로 이동 중인 객차 안에서도 600∼700Mbps 속도의 와이파이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며 “기존 대비 약 10배 향상된 속도의 성능이 확인된 만큼 내년까지 서울 지하철 본선(2, 5, 6, 7, 8호선)으로 서비스를 확대하겠다”고 알렸다. 아울러 농어촌 지역에서도 조속히 5G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망을 공동 이용하는 농어촌 5G 시범상용화도 개시됐다.

서울교통공사, 이동통신 3사, 삼성전자는 실증결과 확대 구축에 상호 협조하겠다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하였다. 이를 통해 서울교통공사는 “지하구간 공사 등을 적극 지원하여 구축 일정에 차질이 없도록 협력하겠다”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통신3사와 협력을 통해 다양한 5세대(5G) 28㎓ 서비스를 발굴하고 국내 산업 생태계 발전에 이바지하겠다”고 전했다.



“농어촌에서도 5G 터진다”… 5G 공동이용 시범 상용화 진행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이동통신 3사는 25일 농어촌 5G 로밍 시범상용화를 시작했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이동통신 3사는 25일 농어촌 5G 로밍 시범상용화를 시작했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임 장관과 홍석준 의원(국민의힘), 유영상 SK텔레콤 대표, 구현모 KT 대표,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는 지난 4월 발표한 ‘농어촌 5G 공동이용 계획’에 따른 농어촌 5G 로밍 시범상용화도 이날 시작했다. 이동통신 3사는 시범상용 대상 지역에 5G 망을 구축하고 본격적인 시범상용에 앞서 지난 15일부터 망을 시험 운영하여 정상 작동 여부를 사전 점검했다.

농어촌 5G 공동이용 기술은 1개 통신사 망에서 이동통신 3사 5G 가입자를 수용하는 등 공동이용에 필요한 기술이다. 앞서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21에서도 5G 산업 파트너십상을 거머쥐었다.

과기정통부와 이동통신 3사는 이번 시범상용화 후 품질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필요한 안정화 조치를 수행한 후 오는 2022년 연내 1단계 상용화를 실시하고 2024년 상반기까지 단계적으로 상용화를 완료할 방침이다.

임 장관은 “전국 곳곳에 5G 이용 가능 지역을 확대하고 지하철과 같이 국민이 많이 이용하는 장소에서 통신 품질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앞으로 지하철 와이파이 실증결과 확대 구축, 농어촌 5G 공동 이용망 상용화를 차질 없이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5G 투자 확대를 통해 네트워크 안정성을 확보하고 품질을 개선해 5G 서비스를 누구나 체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그 날의 소식을 열심히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1.72상승 18.4718:01 12/07
  • 코스닥 : 996.64상승 4.7718:01 12/07
  • 원달러 : 1179.50하락 3.518:01 12/07
  • 두바이유 : 73.08상승 3.218:01 12/07
  • 금 : 70.12하락 0.6718:01 12/07
  • [머니S포토] 112상황실 방문한 윤석열 "연말 치안 부탁드린다"
  • [머니S포토] 주택청약 사각지대 간담회서 발언하는 이재명
  • [머니S포토] 정은보 금감원장 취임 이후 첫 여전업계 만남
  • [머니S포토] 대권도전 김동연, 인재영입 1호 소개 및 6호 공약 발표
  • [머니S포토] 112상황실 방문한 윤석열 "연말 치안 부탁드린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