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 여전히 아빠 기다려"… 최정윤, 이혼 진행 중 심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혼 조정 중인 최정윤이 심경을 전했다. /사진=뉴스1
이혼 조정 중인 최정윤이 심경을 전했다. /사진=뉴스1
배우 최정윤이 이혼에 대한 속내를 털어놨다. 지난 25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워맨스가 필요해'(이하 '워맨스')에서는 12월2일 방송 예고편이 공개됐다.

공개된 영상에는 최정윤이 속내를 털어놓는 모습이 담겼다. 최정윤은 제작진과 인터뷰를 통해 "지우는 여전히 아빠를 기다리고 있다"면서 이혼을 언급했다. 또 최정윤은 자신과 함께 지우를 공동 육아하고 있는 선생님 집을 찾아 "지우가 보고 싶어하는 사람을 볼 수 없는 게 제일 문제다"라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최정윤은 지난 2011년 12월 박성경 전 이랜드 부회장의 아들 윤태준과 2011년 12월 결혼했다. 두 사람은 2016년 11월 첫 딸 지우를 낳았다. 최정윤은 지난달 이혼을 했다는 보도가 나온 뒤 SNS 프로필에 "전 25년차 배우 그리고 엄마입니다. 이혼 아직 안 했습니다"라는 문구를 올렸다가 "이혼 아직 안 했습니다"라는 문구를 삭제했다.

지난달 23일 '여성조선'과 인터뷰를 통해 "이혼이 쉬운 일이라고 생각하진 않는다. 아무것도 결정된 것이 없다. 감출 생각이 있는 건 아니다. 결론이 나지 않았기 때문에 신중히 시간을 가지고 검토중"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혼이 쉬운 일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당연히 일어나는 일도 절대 아니다. 모든 것이 인생에서 생길 수 있는 한 부분이라고 생각하고 최선의 결정을 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했다.

딸 양육에 대해 "양육에 대한 계획은 따로 고민하지 않았다"며 "무조건 제가 키운다고 생각하고 있다. 딸아이는 꼭 엄마가 키워야 한다고 생각하는 주의다. 또 여태껏 그래왔고"라며 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 50%
  • 50%
  • 코스피 : 2620.27상승 23.6915:23 05/17
  • 코스닥 : 866.19상승 9.9415:23 05/17
  • 원달러 : 1274.60하락 9.515:23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5:23 05/17
  • 금 : 1813.50상승 6.115:23 05/17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北 첫 탄도미사일' 이종섭 "대통령 보고할 사안 아니었다"
  • [머니S포토] 2022년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국토위 회의 개회
  • [머니S포토] 국회 기재위, 악수 나누는 추경호·류성걸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