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 맞았는데" 정우성·고경표, 코로나 '돌파 감염'… 연예계 비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정우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장동규 기자, 씨엘엔컴퍼니 제공
배우 정우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장동규 기자, 씨엘엔컴퍼니 제공
배우 고경표, 정우성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에도 확진 판정을 받아 연예계가 발칵 뒤집혔다. 정우성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측은 30일 “정우성이 전날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고 자택에서 자가격리 중”이라며 “백신 2차 접종을 마치고 2주 이상이 지난 상태였다”고 밝혔다.

정우성은 최근까지 영화 ‘헌트’를 촬영했고 지난 26일에는 청룡영화상 시상식에 참석한 바 있다. 다만 영화제 직전 진행한 검사에서는 음성 판정을 받았고, 함께 무대에 오른 배우 이정재도 음성 판정이 나왔다.

이정재는 ‘2021 고담 어워즈’ 참석을 위해 지난 27일 미국으로 향했다. 그의 소속사 측은 이정재가 출국 당시 받은 검사와 어워즈 참석 전날 받은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고경표의 소속사 씨엘엔컴퍼니 역시 이날 “고경표는 지난 8월과 10월 2번의 백신 접종을 모두 마쳤지만 확진판정을 받았다”며 “모든 스케줄을 취소하고 자가격리 중이다.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고 밝혔다.

현재 넷플릭스 한국 오리지널 영화 ‘서울대작전’ 촬영 중인 고경표는 코로나19 확진에 따른 자가격리로 촬영 일정 변경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같은 날, 배우 박정자도 코로나19 확진 소식을 전했다. 박정자가 출연 중인 뮤지컬 ‘빌리 엘리어트’ 공제작사 신시컴퍼니는 30일 “박정자씨가 오늘 새벽 코로나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오늘과 내일 공연을 취소하고 역학 조사 진행에 따라 이후 일정을 확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제작사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한 박정자는 매주 정기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으며 공연에 임해 왔지만 지난 29일 차기 작품 관련 회의에 참석했던 사람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을 듣고 검사를 받은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834.29하락 28.3918:01 01/21
  • 코스닥 : 942.85하락 15.8518:01 01/21
  • 원달러 : 1194.00상승 1.618:01 01/21
  • 두바이유 : 88.38하락 0.0618:01 01/21
  • 금 : 86.35하락 0.0218:01 01/21
  • [머니S포토] 은평한옥마을에서 공약 발표하는 이재명 대선후보
  • [머니S포토] 엄지원·배두나·유리, 코스메틱 론칭 3人3色 미녀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이인용 사장과 인사 나누는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 [머니S포토] 이재명·윤석열 후보와 만남 제안하는 김동연 후보
  • [머니S포토] 은평한옥마을에서 공약 발표하는 이재명 대선후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