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EC+, 1월에도 40만 배럴 증산키로 합의

오미크론 변이 확산 우려에 증산 규모 유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석유수출국기구(OPEC) 플러스(+). © 로이터=뉴스1 © News1 정윤영 기자
석유수출국기구(OPEC) 플러스(+). © 로이터=뉴스1 © News1 정윤영 기자

(서울=뉴스1) 정윤영 기자 =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산유국연합체 '오펙플러스(OPEC+)는 1월에도 하루 40만 배럴의 원유를 증산하는데 합의했다.

2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과 CNBC에 따르면 OPEC+는 성명을 통해 OPEC과 연합체는 오미크론 변이 확산 속 원유를 하루 40만 배럴 증산하기로 합의했다면서도 시장 상황이 바뀌면 "즉각 조정될 수 있다"는 여지를 남겼다.

이날 회의는 오미크론 변이 확산에 따른 패닉 속 더 많은 원유를 시장에 공급할 것인지 여부를 결정하기 위해 화상으로 통해 진행됐다고 CNBC는 설명했다.

OPEC+는 지난 8월 지난 8월부터 하루 40만 배럴씩 증산하기로 한 바 있다. 미국은 그간 기존 증산 규모가 코로나19 회복기 수요에 못 미친다며 추가 증산을 촉구하다 끝내 비축유 5000만 배럴 내달부터 방출하기로 결정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842.28하락 21.9615:30 01/19
  • 코스닥 : 933.90하락 10.0415:30 01/19
  • 원달러 : 1191.70상승 1.615:30 01/19
  • 두바이유 : 87.51상승 1.0315:30 01/19
  • 금 : 86.58상승 1.6615:30 01/19
  • [머니S포토] 어르신 공약 與 이재명 "장년수당 지급 등…건강 행복한 노후 챙길 것"
  • [머니S포토] 코딩교육 스타트업 찾은 새로운물결 김동연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정의당 '심상정'
  • [머니S포토] '눈이 펑펑'
  • [머니S포토] 어르신 공약 與 이재명 "장년수당 지급 등…건강 행복한 노후 챙길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