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리그 5호골+자책골 유도'… 토트넘, 브렌트포드에 2-0 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트넘 훗스퍼가 3일(한국시각) 2021-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4라운드 경기에서 상대팀 브렌트포드의 자책골과 손흥민의 추가골로 2-0 승리를 거뒀다. /사진=로이터
토트넘 훗스퍼가 3일(한국시각) 2021-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4라운드 경기에서 상대팀 브렌트포드의 자책골과 손흥민의 추가골로 2-0 승리를 거뒀다. /사진=로이터
'우리흥' 손흥민(토트넘 훗스퍼)이 5경기 만에 득점포를 재가동했다.

토트넘은 3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4라운드 홈 경기에서 브렌트포드에 2-0으로 완승했다. 이로써 토트넘은 리그 3경기 무패행진을 이어가면서 6위(승점 22점)로 올라섰다.

이른 시간 토트넘은 선취골로 리드를 잡았다. 전반 12분 코너킥 상황에서 손흥민의 왼발 정교한 크로스가 문전 앞으로 연결됐다. 이 공은 혼전 상황에서 상대 수비수에 맞고 득점으로 연결됐다. 공식적으로 상대팀 세르지 카노스의 자책골로 인정됐다.

전반을 1-0으로 앞선 채 마친 토트넘은 후반에도 계속해서 상대를 몰아부쳤다. 후반 4분 올리버 스킵의 스루패스를 받은 해리 케인의 왼발슛은 페르난데스의 선방에 막혔다. 4분 뒤 오른쪽 측면서 올라온 케인의 크로스를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가 왼발로 마무리 지었지만 옆 그물을 때렸다.

반격에 나선 브렌트포드는 후반 17분 이반 토니의 왼발슛이 위고 요리스의 정면으로 향했다.

박빙의 리드에서 해결사는 손흥민이었다. 후반 20분 역습 찬스에서 레길론의 크로스를 반대편에서 쇄도하던 손흥민이 오른발로 마무리했다. 손흥민은 후반 42분 교체아웃됐다.

승기를 잡은 토트넘은 이후 브렌트포드의 공세를 잘 막아내며 2-0 승리를 지켰다.
 

  • 0%
  • 0%
  • 코스피 : 2625.98상승 5.5418:01 05/18
  • 코스닥 : 871.57상승 5.5918:01 05/18
  • 원달러 : 1266.60하락 8.418:01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8:01 05/18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8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