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한국형 전자충격기' 시범운영… '탕탕탕' 3연발 방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찰이 기존 테이저건보다 성능을 개선한 '한국형 전자충격기'를 개발해 다음달부터 시범운영에 들어간다고 3일 밝혔다. 사진은 서울 경찰청 모습. /사진=뉴시스
경찰이 기존 테이저건보다 성능을 개선한 '한국형 전자충격기'를 개발해 다음달부터 시범운영에 들어간다고 3일 밝혔다. 사진은 서울 경찰청 모습. /사진=뉴시스
경찰이 기존 테이저건보다 성능을 개선한 '한국형 전자충격기'를 개발해 다음달부터 시범운영에 들어간다. 또 무전기에 원터치 방식으로 긴급 지원요청을 할 수 있는 기능도 추가했다.

경찰청은 3일 '현장 대응력 강화 TF'(태스크포스)는 최근 4차 회의를 열었다. 한국형 전자충격기를 개발하고 내년 상반기에 시범운영을 실시한 뒤 확대 배치하겠다고 결정했다.

한국형 전자충격기는 ▲3연발 방식 ▲2개 조준점 ▲발사각도 4도로 명중률 향상 ▲경량화와 소형화 등이 특징이다. 유효사거리도 기존 테이저건보다 1m 가량 늘어 3~5.5m까지 가능하다. 기존 테이저건은 단발 사용만 가능했고 조준점도 1개뿐이다.

경찰은 내년 1월부터 6개월동안 서울·경기남부·인천·경기북부 등 4개 시·도경찰청 지역경찰 100명을 대상으로 시범운영을 실시한다.

또 무전기에 긴급 경력지원 요청 기능도 도입했다. 불시에 피습을 당해 음성 교신이 어려운 상황을 대비해 무전기에 원터치로 위치와 지원요청 메시지를 상황실로 자동 송출하는 방식이다. 무전기 기능 개선은 이번달 안에 개발을 완료하고 다음달부터 전국 시행한다.

중앙경찰학교 신임경찰 교육도 강화한다. 이번달 입교하는 신임경찰 제310기부터 교내 교육기간을 4개월에서 6개월로 확대한다.

또 현재 교육 중인 309기부터 2개월 동안 현장실습을 시작하기 전 일주일 동안 현장 대응력 강화를 위한 물리력 훈련 중심의 특별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최다인
최다인 checw022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최다인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