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만도, 신설 자회사로 자율주행 본격 추진… 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만도
사진=만도
만도가 신설 자회사를 통해 자율주행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는 증권가 분석이 나오면서 강세다.

3일 오전 11시5분 만도는 전 거래일 대비 2100원(3.73%) 오른 5만84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 만도는 '인베스터 데이'를 열고 전기차와 자율주행에 대한 중장기 비전을 제시했다. 만도의 연결 매출 목표는 올해 6조원, 2023년 7조원, 2025년 9조6000억원이다.

김진우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만도의 2025년 매출 목표 80%는 이미 수주가 확보된 물량으로 달성 가시성이 높다"며 "3분기 말 누적 수주 잔고 45조원으로 이중 53%가 비현대기아고 20%가 BEV(전기차) 업체"라고 설명했다.

김 연구원은 "수주 잔고 내에서는 이미 제품과 고객사가 다변화됐다"며 "수주가 매출로 인식되면서 지난 10년간 박스권에 갇혀있던 수익성이 높아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2592.34하락 33.6418:01 05/19
  • 코스닥 : 863.80하락 7.7718:01 05/19
  • 원달러 : 1277.70상승 11.118:01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8:01 05/19
  • 금 : 1815.90하락 2.318:01 05/19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 [머니S포토] 한국지엠 노동조합 과거 활동 사진보는 '이재명'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