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윤석열 만날 생각 있다… 사전 의제 조율 없는 게 조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오른쪽)가 최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와의 갈등에 관한 자신의 견해를 제주 시내 한 카페에서 설명했다. /사진=뉴스1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오른쪽)가 최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와의 갈등에 관한 자신의 견해를 제주 시내 한 카페에서 설명했다. /사진=뉴스1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와 만남을 가질 생각이 있다고 밝혔다. 다만 사전에 의제를 조율하고 만나는 것은 거부했다.

이 대표는 3일 제주 시내 한 카페에서 기자들과 만나 “윤 후보와 이야기할 의사가 있다”면서도 “후보 측에서 의제를 사전에 조율해야지만 만날 수 있다고 전했는데 이에 대해 굉장한 당혹감을 느꼈다”고 밝혔다. 이어 “(의제를 사전에 조율하는 것이) 검열을 거치려는 의도면 절대 만날 계획이 없다”고 덧붙였다.

그는 “당 상황에 대해 왜 매번 호미로 막을 걸 가래로 막는 상황이 되는지 상당한 문제의식이 있다”며 “당대표와 후보가 만나는 데 의제를 사전 조율하지 않으면 만날 수 없는 것인가”라고 지적했다.

이어 “윤 후보 선출 뒤 나와 합의했던 일이나 상의해서 결정했던 일을 전혀 통보받지 못한 상황에서 나중에 뒤집는 일이 꽤 있었다”며 “윤 후보 핵심 관계자(윤핵관)라는 사람이 누군지에 대해 저격해서 내치라고 하기 어려운 이유는 그것에 대한 문제의식을 가지지 못하고 묵인·용인하면 지금 있는 윤핵관을 걷어내도 (허사이고) 근본적인 원인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선거 캠페인과 갈등 상황을 풀어나가는 방식까지도 후보에게 책임이 있다”며 “후보가 무한 책임을 진다고 얘기했고 후보가 결정하는 것에 대해 반대 의견을 개진할 수는 있어도 저지한 적은 없다”고 선을 그었다.

그는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의 선거대책위원회 공동선대위원장 임명에 대해 “후보가 임명 의지를 밝혔다”면서도 “공식적으로 제가 반대 의견을 남겼다는 건 밝혀주시라고 이야기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언론 질문에 답하는 형식이긴 하지만 후보 측이 래디컬 페미니즘을 (나에게) 가르쳐 주겠다고 말했는데 도대체 얼마나 기고만장하면 당대표에게 뭔가 가르쳐주겠다고 하고 있나”라고 비판했다.

이 대표는 “윤 후보와 저는 공동운명체인데 후보 옆에서 호가호위한다든지 (후보가) 정치 경력이 적다는 이유로 부적절한 조언을 하면서 분쟁을 일으키는 분들은 굉장한 책임감을 느껴야 될 것”이라며 “우리 후보가 뜻하지 않은 발언들과 후보 의중과 전혀 관계없이 나중에 후보가 듣고 황당해하는 발언이 있다면 이런 상황은 그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후보는 당의 최고 지휘관으로 누구도 후보를 검열하고 주변에서 휘두를 수 없다”며 “그게 아니라면 저는 허심탄회하게 후보를 만나서 100% 상의할 의사가 있다고 밝혔는데 오늘 아침 이뤄진 조율은 실망감을 자아내기에 충분했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오늘 제주를 떠나 타지로 이동할 것”이라며 “행선지를 미리 공개하지는 않겠지만 가봐야 될 곳이 있어 가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후보가 어떤 생각을 할지 모르지만 자꾸 정치적 해석을 붙여서 반응하는 것 같은데 그렇게 할 이유가 없다고 본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625.98상승 5.5418:01 05/18
  • 코스닥 : 871.57상승 5.5918:01 05/18
  • 원달러 : 1266.60하락 8.418:01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8:01 05/18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8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