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윤석열 지지율 36%로 동률… 민주당 35%, 국힘 34% '접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3일 한국갤럽의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왼쪽)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36% 지지율로 동률을 기록했다. /사진=뉴스1
3일 한국갤럽의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왼쪽)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36% 지지율로 동률을 기록했다. /사진=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지지율이 동률로 조사됐다. 

3일 한국갤럽이 지난달 30일부터 지난 2일까지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차기 대선 가상 다자대결 구도에서 이재명 후보와 윤석열 후보가 각각 36%로 동일하게 집계됐다.

지난 16~18일 같은 기관에서 진행된 여론조사에서는 윤 후보 42%, 이 후보 31%를 기록해 11%포인트 격차로 윤 후보가 앞선 수치를 보였다.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의 선대위 합류 실패, 이준석 대표의 ‘당무 거부’ 등이 윤 후보 지지율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심상정 정의당 대선후보와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의 경우 각각 지지율이 5%로 조사됐다. ‘의견 유보’는 15%였다.

이 후보 지지층은 지지 이유(자유 응답)로 ▲추진력·실행력 22% ▲직무·행정 능력 15% ▲다른 사람보다 나아서 9% ▲그간 잘함·경력 6% 등 공직에서 경험과 역량을 꼽았다.

반면 윤 후보 지지자는 ▲정권 교체 27% ▲공정·정의 11% ▲다른 사람보다 나아서 10% ▲새로운 인물·신선함·정치적이지 않음 7% 등 기성 정치 탈피와 변화에 대한 기대감을 지지 이유로 꼽았다.

정당 지지도는 민주당 35%, 국민의힘 34%로 접전을 보였다. 무당층도 21%를 기록했다. 정의당‧국민의당‧열린민주당은 각각 3%를 차지했고 그 외 정당‧단체의 합은 1%다. 한국갤럽에 따르면 한동안 민주당과 국민의힘 정당 지지도 변동 폭이 컸으나 지난주부터 다시 2%포인트 격차로 비등해졌다.

이번 조사는 휴대전화 RDD 표본 프레임에서 무작위 추출 방식에 전화조사원의 인터뷰로 진행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은 ±3.1%p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서지은
서지은 jeseo97@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서지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