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회전 하는 차 보고 넘어진 오토바이… "비접촉 사고인데 차량 과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튜브 한문철 TV에 3일 비접촉 사고 영상이 올라왔다. 차량 운전자는 억울하다며 영상을 보냈다. 사진은 좌회전을 하는 차량 보고 넘어진 오토바이. /사진=한문철 TV
유튜브 한문철 TV에 3일 비접촉 사고 영상이 올라왔다. 차량 운전자는 억울하다며 영상을 보냈다. 사진은 좌회전을 하는 차량 보고 넘어진 오토바이. /사진=한문철 TV
한 오토바이가 좌회전 하려는 차를 보고 넘어졌다. 이에 대해 경찰은 차량에 과실이 있다는 쪽에 무게를 두고 있다. 하지만 차량 운전자는 비접촉 사고라며 억울해했다.

유튜브 '한문철 TV'는 3일 오토바이가 속도에 못 이겨 혼자 넘어진 거 아닌가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은 지난달 26일 오후 1시쯤 전남 해남군 한 도로에서 찍혔다.

영상에서는 한 차량이 도로에서 좌회전을 하려고 대기했다. 차량이 좌회전을 들어가려고 할 때 건너편에서 오는 한 오토바이를 발견해 옆차선으로 피했다. 제보자는 "저는 갑자기 진입하는 오토바이를 보고 화들짝 놀라 멈춰 옆 차선으로 피했는데 오토바이가 속력에 못 이겨 넘어졌고 운전자는 크게 부상을 당했다"며 "일단 119를 불러 구호조치를 하고 병원으로 이송하게 했는데 경찰에서 와서 조사를 하고 사건 접수가 필요하다길래 제 블랙박스를 보여줬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해당 사고를 교통사고 조사계에 문의했다. 며칠 후 제보자는 연락을 받았다. 그는 "(조사계에서) 갑자기 중앙선 침범이 의심된다며 따지더라"며 "교차로 진입 중 피하다가 이렇게 된 건데 아니라고 설명했고 검토해 보겠다는 (말을 듣고) 얘기를 마쳤다"고 밝혔다.

이후 제보자는 경찰로부터 과실이 있다며 보험접수 후 오토바이 운전자와 합의를 하라는 말을 들었다. 제보자는 억울하다며 한문철 변호사에게 조언을 구했다.

한문철 변호사는 "차량이 계속 가면 사고 날 것 같아서 옆으로 피했는데 피한 것이 잘못인가"라고 반문하며 "물론 그게 과실이라고 보는 판사도 있겠지만 오히려 차량은 오토바이를 위해 피한 건데 오토바이가 속도가 빨랐다"며 오토바이의 100% 과실 가능성을 언급했다. 그는 "만약 차량 운전자에게 통고 처분하려고 한다면 거부하고 즉결심판을 보내달라고 하라"고 조언했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0%
  • 40%
  • 코스피 : 2720.39하락 71.6115:33 01/25
  • 코스닥 : 889.44하락 25.9615:33 01/25
  • 원달러 : 1198.60상승 2.515:33 01/25
  • 두바이유 : 86.27하락 1.6215:33 01/25
  • 금 : 86.71상승 1.5715:33 01/25
  • [머니S포토] '2022 대한민국 체육인대회 체육인이 바란다'
  • [머니S포토] 2022 신년 기자회견 갖는 국민의당 '안철수'
  • [머니S포토] 국내 최초 공개 '콘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 [머니S포토] 윤석열 "탈원전 백지화…임기 내 미세먼지 30% 이상 감축"
  • [머니S포토] '2022 대한민국 체육인대회 체육인이 바란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