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가 쾌유 빌며 준 복권, 11억원에 당첨… 어떻게 나눌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일(현지시각) 현지언론에 따르면 미국 한 남성이 친구가 선물한 복권에 당첨됐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는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지난 2일(현지시각) 현지언론에 따르면 미국 한 남성이 친구가 선물한 복권에 당첨됐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는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미국에서 한 남성이 친구가 쾌유를 빌며 선물해준 복권이 당첨돼 화제다. 해당 남성이 복권에 당첨될 확률은 100만분의1도 안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일(이하 현지시각) 워싱턴포스트에 따르면 미 동부 매사추세츠주에 사는 알렉산더 매클리시(62)는 100만달러(약 11억3000만원)짜리 복권에 당첨됐다. 해당 복권은 매클리시의 친구가 편지와 함께 보낸 것이다.

매클리시는 지난달 초 심장수술을 받고 회복하는 과정에서 50년지기 친구에게 쾌유를 빈다는 내용의 편지를 받았다. 편지에는 매사추세츠 복권 당국이 발행하는 낱말 퍼즐 복권도 포함됐다.

낱말 퍼즐 복권은 복권 상단을 긁어 무작위로 제공된 알파벳을 활용해 하단의 낱말 퍼즐에서 만들 수 있는 단어 개수만큼 상금을 받는 방식이다.

그는 지난달 25일 추수감사절을 맞아 집에서 아들과 함께 복권을 긁기 시작했다. 매클리시는 마지막 11번째 단어인 심장(Heart)까지 찾으며 100만달러 상금의 주인공이 됐다.

매클리시는 “실감이 나지 않아 오히려 차분했다”며 “심장에 무리를 주고 싶지 않아 일단 숨부터 쉬고 있나 확인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그는 상금 사용 계획과 관련해 “아내에게 새 차를 선물하려 했으나 거절당했다”며 “아직은 상금을 어떻게 쓸지 계획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이어 “다만 자신에게 복권을 선물한 50년지기 친구에게 상금 일부를 나눠줄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2663.34상승 48.8518:03 01/28
  • 코스닥 : 872.87상승 23.6418:03 01/28
  • 원달러 : 1205.50상승 2.718:03 01/28
  • 두바이유 : 88.52상승 0.3518:03 01/28
  • 금 : 87.58하락 0.2218:03 01/28
  • [머니S포토] 의협찾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 [머니S포토] 디지털 혁신 발언 앞서 인사하는 野 윤석열
  • [머니S포토] 해병대 장병들과 대화하는 이재명 대선후보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한 윤석열 "디지털 경제 패권국가로 도약"
  • [머니S포토] 의협찾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