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장군, 2022년 국비 1026여억원 확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동만 국회의원/사진=머니S DB
정동만 국회의원/사진=머니S DB
국민의힘 정동만 국회의원(부산 기장군)은 3일 국회 본회의에서 내년도 정부 예산안이 통과된 가운데 기장군 주요 사업 추진에 필요한 국비 1026여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세부사업별로 보면 ▲수출용 신형연구로 개발 및 실증 307억원 ▲동부산하수처리구역 오수관로 설치 144억원 ▲파워반도체 관련 사업 107억9천만원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 35억원 ▲방사선동위원소 융합연구 기반구축 27억9천만원 ▲중입자가속기 구축 지원 20억3천만원 ▲기장하수처리구역 분류식 관로 정비 14억5천만원 등이다.

특히 국회 심의과정에서 증액이 불투명했던 연안정비 예산 6억1500만원을 정 의원이 예결위에서 반영하는 등 예산 확보의 단초를 마련했고, 기재부 차관 등과 협의를 통해 추진에 난항을 겪던 임랑-문동지구 정비 사업이 급물살을 타게 되었다는 평가다. 임랑-문동지구 정비 사업 예산 확보로 군민의 생명과 재산·연안 환경을 보호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장안사 보수정비 사업 예산이 확보되어 유구한 역사를 가진 천년고찰 장안사의 전통문화를 계승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되었다.

행정안전부로부터 재난안전 사업 및 지역현안 사업을 위한 특별교부세로 기장 빛물꿈 종합사회복지관 건립 사업예산 10억원, 철마면 임기천 준설공사 사업예산 3억원, 재난안전시스템 신규 구축 및 보강사업 예산 1억원 등 총 14억원도 확보했다. 정 의원은 그동안 특별교부세 확보를 위해 행정안전부 장관에게 사업 및 예산지원의 필요성을 지속적으로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정 의원이 국회 예결위 예산 소위 위원으로서 부산시가 정부 예산안에 반영하지 못한 사업들이 반영될 수 있도록 전력을 기울인 결과, 내년도 예산에 부산시 역대 최대 규모인 8조1592억원의 국비를 확보할 수 있게 되었다는 평가다. 이로써 부산시는 국가균형발전과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주요 핵심 사업 국비를 대거 확보하여 안정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되었다.

정 의원은 “국회 예결위 예산 소위 위원으로서, 내년도 지역발전을 위한 예산 확보를 위해 기재부, 부산시와 끊임없이 협의하며 현안을 설명하고 예산 필요성을 강조하는 등 전력을 다했다”며 “확보된 예산을 바탕으로 기장과 부산 발전을 위한 주요 핵심 사업들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계속하여 국회에서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592.34하락 33.6418:01 05/19
  • 코스닥 : 863.80하락 7.7718:01 05/19
  • 원달러 : 1277.70상승 11.118:01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8:01 05/19
  • 금 : 1815.90하락 2.318:01 05/19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 [머니S포토] 한국지엠 노동조합 과거 활동 사진보는 '이재명'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