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내년 '경제외교안보센터' 신설…예산 25억 반영

"경제·기술·안보 융합 이슈 대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외교부 청사.© News1 안은나
외교부 청사.© News1 안은나

(서울=뉴스1) 노민호 기자 = 외교부가 미중 갈등 국면 속 공급망·기술경쟁이 첨예화되고 있는 가운데 경제·기술·안보 융합 이슈에 대한 전문적·체계적 대응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이르면 내년 2~3월 '경제안보외교센터'를 신설한다.

외교부는 3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내년도 외교부 예산에 센터 신설을 위한 예산 25억5000만원이 반영됐다며 이같이 밝혔다.

센터는 외교부 본부 전문연구원 10명, 주요국 재외공관에 현지 전문 인력 다수를 확충해 운영할 예정이다.

외교부는 또한 센터 신설을 통해 지난 11월 출범한 '경제안보 태스크포스(TF)'를 지원하면서 경제안보 현안을 조기에 포착, 총괄적으로 분석·조정·대응하는 '조기경보·위기관리시스템'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외교부 당국자는 "나아가 우리 경제에 대한 대외 공급망 리스크를 예방·완화하고 주요 기업들의 해외 영업활동도 지원할 것"이라며 "그 과정에서 다양한 유사입장국들과의 공조 또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720.39하락 71.6115:33 01/25
  • 코스닥 : 889.44하락 25.9615:33 01/25
  • 원달러 : 1198.60상승 2.515:33 01/25
  • 두바이유 : 86.27하락 1.6215:33 01/25
  • 금 : 86.71상승 1.5715:33 01/25
  • [머니S포토] 국내 최초 공개 '콘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 [머니S포토] 윤석열 "탈원전 백지화…임기 내 미세먼지 30% 이상 감축"
  • [머니S포토] 與 이재명 "1人 100만원 '농어촌 기본소득·신재생에너지' 연금 지급"
  • [머니S포토] 긴급 기자회견에 입장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내 최초 공개 '콘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