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확진·위중증·사망자 '모두 역대 최고치'… 오미크론 감염자 9명으로 늘어(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와 위중증 환자 모두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사진은 지난 3일 인천국제공항 1터미널 세관구역에서 방역 관계자들이 여행객들의 수화물을 소독하고 있는 모습./사진=뉴스1
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와 위중증 환자 모두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사진은 지난 3일 인천국제공항 1터미널 세관구역에서 방역 관계자들이 여행객들의 수화물을 소독하고 있는 모습./사진=뉴스1

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와 위중증 환자 모두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신규 확진자는 5352명, 위중증 환자는 752명, 사망자는 70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모두 코로나19 유행 시작 후 가장 높은 수치다. 


중앙방역대책본부(중대본)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5327명, 해외유입 확진자는 25명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총 신규 확진자는 5352명으로 이틀 만에 다시 5000명대를 기록했다. 


최근 1주간(11월28일∼12월4일) 발생한 신규 확진자는 일별로 3925명→3308명→3032명→5123명→5265명→4944명→5352명으로 5000명대만 3차례가 나왔다.

위중증 환자는 752명으로 하루 전보다 16명 늘었고 사망자도 70명 증가했다. 이 역시 역대 최대치다. 직전 기록은 지난달 28일 56명이다.누적 사망자는 3809명으로 치명률은 0.81%다. 특히 위중증 환자 수는 지난 1일부터 나흘 연속(723명→733명→736명→752명)으로 700명대 증가세를 나타내고 있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에서는 2273명의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경기에서 1675명, 인천에서 284명의 확진자가 각각 나왔고, 지방에서는 부산이 201명으로 가장 많은 확진자가 나왔다. 이밖에 충남 133명, 대전 126명, 경남 114명, 강원 114명, 대구 90명, 경북 90명, 전북 65명, 충북 56명, 전남 52명, 광주 39명, 제주 21명, 세종 8명, 울산 7명의 순이었다.


백신 접종 완료자는 8만9269명이 늘어 총 4128만4671명을 기록했다. 3차(부스터샷) 접종은 27만6997명 증가해 총 385만2154명을 기록했다. 


국내 오미크론 감염 환자는 해외유입 4명, 국내감염 5명 등 9명을 기록했다. 하루 전보다 3명이 늘었다. 이들 3명은 국내 최초 감염자인 나이지리아 방문 A씨 부부의 지인인 B씨의 아내와 장모, 또다른 지인이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노유선
노유선 yoursu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십니까, 노유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842.28하락 21.9615:30 01/19
  • 코스닥 : 933.90하락 10.0415:30 01/19
  • 원달러 : 1191.70상승 1.615:30 01/19
  • 두바이유 : 87.51상승 1.0315:30 01/19
  • 금 : 86.58상승 1.6615:30 01/19
  • [머니S포토] 윤석열 후보 '장애인 정책공약 발표'
  • [머니S포토] 어르신 공약 與 이재명 "장년수당 지급 등…건강 행복한 노후 챙길 것"
  • [머니S포토] 코딩교육 스타트업 찾은 새로운물결 김동연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정의당 '심상정'
  • [머니S포토] 윤석열 후보 '장애인 정책공약 발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