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만은 기본"… 방탄소년단, 개인 SNS 개설→팔로워 美쳤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들이 데뷔 8년 만에 개인 인스타그램 개정을 개설했다. /사진=방탄소년단 개인 인스타그램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들이 데뷔 8년 만에 개인 인스타그램 개정을 개설했다. /사진=방탄소년단 개인 인스타그램
방탄소년단(BTS) 멤버 전원이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개설한 지 채 하루가 안 돼 1000만 팔로워를 넘겼다. 지난 6일 방탄소년단은 데뷔 8년 만에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개설해 팬들과의 소통을 시작했다. 그동안 방탄소년단은 단체 계정만 운영해왔으며, 팬카페,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 등을 통해 팬들과 소통해왔다.

소속사 빅히트 뮤직 측은 이에 대해 "아티스트로서의 개성 표현 및 다양한 방식의 소통을 위해 인스타그램을 개설한 것"이라고 밝혔다.

가장 먼저 1000만 팔로워를 기록한 건 멤버 뷔. 그는 계정 공개 6시간 만에 1000만 팔로워를 찍으며 인스타그램 역사상 하루 만에 가장 많은 팔로워를 모은 스타가 됐다.

방탄소년단 리더 RM은 의자에 앉아 해변가를 바라보며 생각에 잠긴 듯한 셀카 한 장을 게재했다. 이어 RM은 "#throwback"이라며 미국 LA 소파이 스타디움 무대에서 찍은 사진을 연달아 공개했다. 방탄소년단 맏형 진은 최근 미국에서 개최된 오프라인 콘서트에서 화제를 모았던 양갈래 헤어스타일 셀카를 업로드했다. 진 특유의 귀여운 매력에 해당 사진은 공개되자마자 3백만이 훌쩍 넘는 좋아요 수를 달성했다.

슈가는 여유롭고 한적한 공원 경치 사진을 게재했고, 제이홉은 "I'm your hope"이라며 폴라로이드 감성을 자아내는 셀카를 업로드했다. 특히 제이홉은 진이 "죄홉"이라는 댓글을 남기자 "쫜.. 나 너무 떨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진은 제이홉이 몽환적인 셀카 한 장을 추가로 공개하자 "죄홉 이상한 사진 올리지마"라며 돌직구를 날렸고, 제이홉은 "쫜.. 귀엽잖아요~"라며 애교를 부렸다. 진은 "죄홉 근데 인스타에서 좋아요는 왜 누르는 거야? 나 너 글 좋아요 이런 뜻인가? 죄홉 내거 하트 눌러줘"라고 덧붙이며 엉뚱한 면모를 자랑하기도.

방탄소년단 지민은 슈트를 착용한 채 흑백 필터 속에서 잘생김을 과시하고 있는 셀카를 게재했다. 뷔는 "아기공룡 둘리"라며 한 전시회 속 작품 사진을 공개했고, "그래도 나보다 크겠지?"라는 지민의 댓글에 "너 아냐?"라고 대답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 만들었다.

방탄소년단 막내 정국은 "쓴쎗"이라며 해가 지고 있는 해변가 사진을 업로드한데 이어 콘서트 시작 전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찍은 셀카를 공개하면서 아미들에게 반가움을 선사했다.

방탄소년단은 6일부터 두 번째 공식 장기휴가에 돌입했다. 휴가를 마친 방탄소년단은 내년 3월 개최 예정인 서울 콘서트 준비에 돌입할 계획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1.92상승 35.3218:03 06/27
  • 코스닥 : 770.60상승 20.318:03 06/27
  • 원달러 : 1286.50하락 11.718:03 06/27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7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7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 [머니S포토] 이재용 부회장, 딸과 함께 결혼식 참석
  • [머니S포토] 이상민 "경찰업무조직 신설 조속히 추진"
  • [머니S포토] 당내 계파 갈등 속 친윤 장제원 포럼 참석한 '김종인'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