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액공제만 노리고 가입했다간 후회"… 'IRP' 가입 시 유의사항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 A씨는 지난해 연말정산 세액공제 혜택만을 생각하고 IRP(개인형퇴직연금)에 가입했다. 그러다 올해 차량 구입을 위해 IRP를 해지하면서 공제액보다 더 큰 금액을 기타소득세로 추징당했다. IRP 가입 시 핵심설명서를 제대로 읽어보지 않은 게 화근이었다.

#. 이전 직장에서 IRP 계좌로 퇴직금을 수령한 B씨는 연말정산을 위해 동일한 계좌에 매년 추가납입을 해왔다. 그러다 급한 사정으로 필요한 자금 일부를 인출하려고 했으나 IRP 계좌는 전액 해지만 가능해 세제상 불이익을 감수하고 결국 전액을 해지해야만 했다.

금융감독원은 7일 '금융꿀팁 IRP 가입 시 유의사항'을 소개했다. IRP는 근로자가 퇴직 시 퇴직급여를 이전받거나 연말공제 목적으로 자비로 납입하는 퇴직연금계좌다. IRP 계좌에 납입하면 연간 700만원까지 세액공제 혜택(13.2~16.5%)을 받을 수 있지만 중도해지 시 불이익이 주어진다.

따라서 IRP 가입 시 교부되는 핵심설명서를 반드시 읽어보고 자신에게 필요한 상품인지, 중도해지에 따른 불이익은 없는지를 확인한 후 가입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금감원은 조언했다.

먼저 IRP 계좌를 개설할 경우 가입 시 받는 '핵심설명서'를 반드시 읽어봐야 한다. IRP 핵심설명서에는 ▲수수료 부과 ▲중도해지 시 불이익 ▲연금수령조건과 수령한도 ▲납입한도 ▲적립금 운용 등이 담겼다.

금감원은 "연말정산 시 세액공제 등 IRP 가입에 따른 혜택만을 생각하고 덜컥 가입했다가 해지시 불이익이 있다는 사실을 뒤늦게 알고 후회하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다"고 말했다. IRP를 중도해지하는 경우에는 세액공제 받았던 납입금과 운용수익에 대해 기타소득세 16.5%가 부과된다.


"IRP 계좌, 통합보다 구분해 관리하는 것이 유리"


금감원에 따르면 퇴직급여와 가입자 추가납입금을 하나의 IRP 계좌로 통합관리하는 것보다는 각각 구분해 관리하는 것이 유리하다. IRP는 원칙적으로 적립금의 일부 인출이 불가해 (전액)중도해지할 경우 전체 해지금액에 대해 세제상의 불이익이 발생할 수 있다.

또 대부분 금융사는 납입금의 성격, 가입경로에 따라 수수료율을 다르게 적용하므로 퇴직급여와 자기부담금의 수수료율을 따져봐야 한다. 최근 온라인 IRP 계좌의 퇴직연금 수수료를 면제하는 금융사도 늘어 눈여겨 볼만 하다.

11월 말 기준 IRP 온라인 계좌의 수수료를 면제해주는 금융사는 증권사의 경우 삼성·유안타·미래에셋·신한금투·한국투자·KB·한화투자·대신·NH투자·하이투자·포스·현대차증권과 하나금융투자, 은행에선 우리·부산·대구은행 등이다.

아울러 금융사마다 제공하는 금융상품의 종류가 달라 자신의 투자성향에 맞는 상품제공이 가능한 곳인지 확인한 뒤 계좌를 개설해야 한다. 특히 퇴직연금에서 최근 투자가 늘어나는 ETF(상장지수펀드)의 경우 주로 증권사를 통해 거래할 수 있으며 일부 은행, 보험사에서도 IRP 계좌에서 ETF로 투자할 수 있다.

다만 IRP 계좌를 통한 ETF 거래 시 증권사와 은행·보험사 간 매매방식에 차이가 존재하므로 이를 확인한 후 선택할 필요가 있다.

금감원은 "IRP 계좌에 예금 등 원리금보장상품을 편입하려는 경우 금감원 '통합연금포털'을 활용할 수 있다"며 "권역별, 제도별, 만기별, 상품제공기관별 등으로 조건을 부여해 검색할 수 있고 조회결과를 엑셀 파일로 비교해 볼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강한빛
강한빛 onelight9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898.10하락 23.8210:11 01/17
  • 코스닥 : 965.39하락 610:11 01/17
  • 원달러 : 1192.30상승 510:11 01/17
  • 두바이유 : 86.06상승 1.5910:11 01/17
  • 금 : 83.75상승 0.7910:11 01/17
  • [머니S포토] 안철수 "1월 추경…정부, 선거 앞두고 악성포퓰리즘 전주 노릇"
  • [머니S포토] 권영세 "김건희 녹취록' 공개, 불공정 넘어 악용 '악질 정치 공작"
  • [머니S포토] 이재명 대선 후보, 인천으로 민심행보
  • [머니S포토] 한의학 5대 공약, 경청 '안철수' 관련 정책마련 약숙
  • [머니S포토] 안철수 "1월 추경…정부, 선거 앞두고 악성포퓰리즘 전주 노릇"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