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총리, 질병청 간담회서 "오미크론 검사법 개발 최우선"

"추가확산 막기 위해 신속한 진단검사, 포괄적 역학조사 중요" 개발사들 임상검체 확보·허가절차 간소화 요청, 정부 긍정 답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부겸 국무총리가 7일 충북 청주시 오송읍 질병관리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대응 현장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1.12.7/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김부겸 국무총리가 7일 충북 청주시 오송읍 질병관리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대응 현장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1.12.7/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서울=뉴스1) 박혜연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는 7일 오후 충북 청주 질병관리청에서 정은경 질병청장, 김진석 식품의약품안전처 차장 등 방역 당국 관계자와 진단키트 개발업체들이 참석한 가운데 '오미크론 변이 대응 현장 간담회'를 열고 오미크론에 특화된 PCR 분석법 개발상황을 점검했다.

김 총리는 "오미크론이 국내에 이미 유입된 만큼 지역 내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신속한 진단검사와 포괄적인 역학조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를 위해 오미크론 변이를 신속하고 전문적으로 진단할 수 있는 검사법을 개발하고 현장에 도입하는 것이 최우선 과제"라고 강조했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진단키트 개발업체 4개사 대표이사들은 새로운 진단 시약의 성능평가를 위한 임상검체(양성물질) 확보가 어렵다고 호소하는 한편, 신속한 시장 출시를 위해 제품 허가시 유효성 평가 등 허가절차를 간소화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정부는 국외 기관과 긴밀히 협조해 임상검체를 확보, 충분히 제공하며 사안의 긴급성 등을 고려해 허가절차를 간소화해 진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834.29하락 28.3918:01 01/21
  • 코스닥 : 942.85하락 15.8518:01 01/21
  • 원달러 : 1194.00상승 1.618:01 01/21
  • 두바이유 : 88.38하락 0.0618:01 01/21
  • 금 : 86.35하락 0.0218:01 01/21
  • [머니S포토] 은평한옥마을에서 공약 발표하는 이재명 대선후보
  • [머니S포토] 엄지원·배두나·유리, 코스메틱 론칭 3人3色 미녀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이인용 사장과 인사 나누는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 [머니S포토] 이재명·윤석열 후보와 만남 제안하는 김동연 후보
  • [머니S포토] 은평한옥마을에서 공약 발표하는 이재명 대선후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