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완전판매 막는다"… 현대카드, 인공지능 상담원 도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현대카드
사진=현대카드
현대카드가 금융소비자보호를 위해 새로운 디지털 서비스와 내부통제체계를 도입했다고 8일 밝혔다.

현대카드는 카드론(장기카드대출), 일부결제금액이월약정(리볼빙) 등 금융 상품을 이용하는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불완전판매' 가능성을 없애기 위해 AI(인공지능) 상담원을 통한 판매 모니터링 시스템을 구축했다.

인공지능 상담원이 상품 이용 고객에게 전화를 걸어 상품 이해 여부를 확인하고 부족한 설명을 다시 제공해주는 방식이다. 이번 서비스는 네이버클라우드의 '클로바 AI콜'을 기반으로 제공된다.

현대카드는 지난달 30일 금융소비자보호 관련 최고 의사결정 기구인 '금융소비자보호 내부통제위원회'의 첫 회의도 개최했다. 금소법이 권고하는 연 2회가 아닌 분기 1회로 금융소비자보호위원회를 확대 운영해 불완전판매 예방 등 선제적인 소비자보호에 나설 계획이다.

아울러 이달 중 카드 혜택과 이용 방법의 핵심을 한 장에 요약한 가이드북인 '빠른사용설명서' 서비스도 선보인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금소법 시행 전부터 전담 조직을 구축하고 다양한 고객 의견 청취 채널을 마련하는 등 차별화된 소비자보호 체계를 구축해왔다"며 "이를 바탕으로 금감원 '금융소비자보호 실태평가'에서도 금융사 중 유일하게 3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고 말했다. 
 

강한빛
강한빛 onelight92@mt.co.kr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