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 39도 죽을만큼 아파"… MC몽, 새벽에 응급실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래퍼 MC몽이 코로나 19 백신 추가 접종 후 후유증을 토로했다. /사진=MC몽 인스타그램
래퍼 MC몽이 코로나 19 백신 추가 접종 후 후유증을 토로했다. /사진=MC몽 인스타그램
가수 MC몽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추가접종 후 후유증으로 응급실을 찾았다.

MC몽은 지난 6일 인스타그램에 "모더나 맞고 죽을 만큼 아팠다. 새벽 열이 39도. 응급실 행"이라는 글귀와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앞서 그는 "부스터 샷 맞으러 갑니다. #모더나 #점점 미쳐가는 중"이라며 백신 추가 접종 소식을 알린 바 있다.

접종 후 응급실을 찾을 정도로 심각한 후유증에 시달렸지만, 영상 속 MC몽의 모습은 건강을 회복한 것으로 보여 팬들을 안심시켰다.

MC몽은 오는 30일, 31일 데뷔 20주년 기념 콘서트를 개최한다. 이번 콘서트는 2년 만에 진행되는 MC몽의 단독 공연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0.27하락 1.6512:32 06/28
  • 코스닥 : 763.02하락 7.5812:32 06/28
  • 원달러 : 1285.40하락 1.112:32 06/28
  • 두바이유 : 110.03상승 3.5212:32 06/28
  • 금 : 1824.80하락 5.512:32 06/28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인사 나누는 '권성동'
  • [머니S포토] 손경식 회장과 대화하며 입장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 입장하는 '박홍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