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개장] 화이자 백신, 오미크론 예방 효과 드러나…상승세 출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뉴욕 월스트리트의 상징 '돌진하는 황소'. © 로이터=뉴스1
미국 뉴욕 월스트리트의 상징 '돌진하는 황소'. ©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정윤미 기자 = 8일(현지시간) 뉴욕 증시는 상승세로 출발했다.

로이터통신은 이날 상승세가 제조업체 화이자·바이오앤테크가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추가접종(부스터샷)이 새 변이 '오미크론' 감염 예방 효과가 입증되면서 오미크론에 대한 우려가 일부 완화된 탓으로 풀이된다고 분석했다.

이날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장 대비 2.58포인트(0.01%) 오른 3만5716.85포인트로 장을 열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전일보다 4.11포인트(0.09%) 상승한 4690.86포인트로, 기술주 중심 나스닥종합지수는 3.73포인트(0.02%) 뛴 1만5690.65로 개장했다.

앞서 화이자·바이오앤테크는 이날 공동 성명을 통해 자사 백신 추가접종으로 오미크론을 무력화(neutrailise) 할 수 있다며 "중화항체가 백신 2회 접종시에 감소했지만, 3회 접종했을 때는 25배 증가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625.98상승 5.5418:01 05/18
  • 코스닥 : 871.57상승 5.5918:01 05/18
  • 원달러 : 1266.60하락 8.418:01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8:01 05/18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8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