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미크론 무섭다" 유럽 각국 방역 조치 강화… 파리는 불꽃축제 취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랑스 파리 새해 불꽃축제가 취소됐다./사진=로이터
프랑스 파리 새해 불꽃축제가 취소됐다./사진=로이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유행으로 유럽이 뒤숭숭하다. 프랑스 파리는 올해도 새해 불꽃축제를 취소했다.

18일(이하 현지시각) 파리 시장실은 "새해 불꽃축제는 열리지 않을 것이며 디제잉 무대도 마련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결정은 전문가들이 프랑스 정부에 새해 축제 중단을 요구하면서 내려졌다. 지난해에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새해 행사가 중단된 바 있다.

오미크론 변이로 프랑스를 비롯한 유럽 각국이 방역 조치를 강화하고 있다. 네덜란드는 19일 새벽 5시부터 전면 봉쇄에 들어간다. 슈퍼마켓과 의료기관, 카센터 같은 필수 시설 영업만 허용된다. 식당, 비필수상점, 영화관, 극장, 동물원 등은 모두 문을 닫아야 한다.

영국 런던은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으로 부담이 커지고 있는 병원을 지원하기 위해 '중대사건'을 선포했다. 중대사건이란 의료 관련 기관들이 특별조치를 취해야 할 수도 있는 심각한 상황을 말한다.

독일은 영국에서 들어오는 입국자들을 대상으로 오는 20일 자정부터 격리 조치를 취하고 코로나19 음성 테스트를 실시한다. 독일의 주(州) 보건 장관들이 연방 정부에 오미크론 확진자가 급증하는 영국 입국자들을 대상으로 엄격한 방역 조치 적용을 요구했기 때문이다.

아일랜드는 술집과 식당 영업을 오후 8시까지로 제한했고 덴마크는 영화관과 공연장 영업을 중단했다.

 

연희진
연희진 toyo@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