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내년 원유수요 증가 전망에… 7거래일 연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제유가가 7거래일 연속 상승마감했다./사진=이미지투데이
국제유가가 7거래일 연속 상승마감했다./사진=이미지투데이
국제유가가 7거래일 연속 상승 마감했다.

30일(현지시각)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미국 서부텍사스원유(WTI) 2월 인도분 선물은 전 거래일 대비 43센트(0.56%) 상승한 배럴당 76.99달러를 기록했다. 영국 북해 브렌트유 2월물은 9센트(0.11%) 오른 배럴당 79.32달러로 체결됐다.

이날 유가는 미국의 강력한 원유수요 기대감으로 상승했다. 전날 미 원유재고가 예상보다 많이 줄었다는 소식이 이틀 연속 유가에 상승 압력을 가한 것으로 풀이된다.

오미크론 변이에 대한 대응 수위가 다소 후퇴한 점도 유가에 보탬이 됐다. 미 질병관리당국은 무증상 확진자의 격리기간을 기존 10일에서 5일로 단축하며 폭증하는 감염에 따른 구인난 압박을 덜었다.

김유미 키움증권 연구원은 "이날 국제유가는 오미크론 우려 완화된 가운데 미 주간 원유재고 감소에 상승했다"며 "EIA(미국 에너지정보청)가 발표한 지난주 미 원유재고가 358만 배럴 줄어들며 시장 예상보다 크게 줄어들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김 연구원은 "이와 더불어 가솔린 재고와 정제유 재고가 각각 146만 배럴, 173만 배럴 줄어들면서 미국 내 석유제품 수요를 확인한 점도 유가 상승 요인으로 작용했다"고 덧붙였다.

대표적인 안전자산인 국제 금값은 상승했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2월물 금 선물 가격은 온스당 10.45달러(0.58%) 오른 1816.25달러에 마감했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3.10상승 2.323:59 08/08
  • 코스닥 : 830.86하락 0.7823:59 08/08
  • 원달러 : 1306.40상승 8.123:59 08/08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23:59 08/08
  • 금 : 1805.20상승 1423:59 08/08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수도권 이틀간 물폭탄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출석한 윤희근 경찰청장 후보자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