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신형 공군 1호기 타고 중동 3개국 순방 위해 출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 대통령 내외가 15일 낮 12시25분쯤 경기 성남시 서울공항서 신형 공군 1호기를 타고 아랍에미리트연합(UAE)로 출발했다. /사진=뉴스1
문 대통령 내외가 15일 낮 12시25분쯤 경기 성남시 서울공항서 신형 공군 1호기를 타고 아랍에미리트연합(UAE)로 출발했다.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6박8일 동안의 중동 3개국 순방길에 올랐다.

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수행원단은 이날 낮 12시25분쯤 경기 성남시 서울공항서 신형 공군 1호기를 타고 아랍에미리트연합(UAE)로 출발했다. 이번 순방길에서 문 대통령 일행은 UAE, 사우디아라비아, 이집트 등을 방문한다. 첫 방문지인 UAE 두바이에는 현지시간으로 이날 오후 늦게 도착할 예정이다.

이날 문 대통령 부부는 신형 공군 1호기 탑승에 앞서 퇴역 1호기 앞에서 기념촬영을 하기도 했다. 환송장에는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김현수 공군 15특수임무비행단장 등이 자리했다. 청와대에서는 유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서훈 국가안보실장 등이 나왔다.

문 대통령의 두바이 방문은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흐얀 UAE 아부다비 왕세제와 알 막툼 UAE 총리 초청에 따른 실무 방문이다. 지난 2018년 이후 4년만의 방문이기도 하다.

오는 16일에는 한-UAE 수소협력 비즈니스 라운드테이블 행사 참석을 시작으로 이틀 동안의 두바이 일정을 소화한다. 16일 두바이 엑스포 '한국의 날' 공식행사에 참석하고 무함마드 빈 라시드 알 막툼 UAE 총리 겸 두바이 통치자 회담도 갖는다.

오는 17일에는 UAE 아부다비 지속가능성 주간 개막식 및 자이드 지속가능성 상 시상식에 참석하며 이후 양국 간 보건의료 협력의 성공 사례인 셰이크 칼리파 전문병원(SKSH)을 방문한다. 이어 18~19일에는 사우디를 공식 방문한다. 이어 19일 오후 마지막 순방국인 이집트로 향할 예정이다.

청와대는 이번 문 대통령의 순방이 수출·수소·수주를 뜻하는 이른바 '3수' 외교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우리 기업들의 중동 진출을 통한 수출 증대, 탈석유를 위한 수소경제 협력, 원전·철도·도시 인프라 건설 수주가 이번 순방의 핵심 목표가 될 것으로 보인다.

청와대는 "탈석유, 산업 다각화를 모색하는 중동과 수소 등 미래에너지, 방산 및 건설 수주, 수출 증진 등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 twitter facebook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720.39하락 71.6115:33 01/25
  • 코스닥 : 889.44하락 25.9615:33 01/25
  • 원달러 : 1198.60상승 2.515:33 01/25
  • 두바이유 : 86.27하락 1.6215:33 01/25
  • 금 : 86.71상승 1.5715:33 01/25
  • [머니S포토] 베이징 동계올림픽 선수단 결단식 참석한 윤석열·안철수
  • [머니S포토] '2022 대한민국 체육인대회 체육인이 바란다'
  • [머니S포토] 2022 신년 기자회견 갖는 국민의당 '안철수'
  • [머니S포토] 국내 최초 공개 '콘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 [머니S포토] 베이징 동계올림픽 선수단 결단식 참석한 윤석열·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