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젬백스, 알츠하이머 치료 후보물질 임상 3상 승인… 10%↑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젬백스앤카엘
사진=젬백스앤카엘
젬백스 주가가 장 초반 강세다.

17일 오전 9시29분 젬백스는 전 거래일 대비 1750원(10.54%) 오른 1만83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젬백스앤카엘은 지난 14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중등도~중증 알츠하이머병 환자를 대상으로 알츠하이머 치료제로 개발 중인 'GV1001'의 유효성 및 안전성을 평가하는 3상 임상시험을 승인받았다고 밝혔다.

앞서 젬백스는 2017년 8월부터 2019년 9월까지 국내 12개 의료기관에서 실시한 2상에서 중등도~중증 환자의 GV1001 안전성과 유효성을 확인했다고 발표한 바 있다.

그 결과를 바탕으로 2021년 1월27일 3상 임상을 신청했으나 일부 항목에 대한 자료 미비 사유로 반려되자 자료를 보완해 작년 6월24일 재신청해서 이번에 승인받았다.

젬백스 관계자는 “지난해 중반부터 2상 임상 결과를 긍정적으로 평가하는 여러 신경과 교수와 3상에 대해 논의해왔으므로 빠른 시간 내 환자 모집이 시작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3.50상승 6.1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