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 공공주택, 시민들의 평가 후하지 않다”… 오세훈 시장, 품질 강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세훈 서울시장이 17일 오후 서울 강남구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본사에서 김헌동 SH공사 사장으로부터 아파트 분양원가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사진=장동규 머니S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이 17일 오후 서울 강남구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본사에서 김헌동 SH공사 사장으로부터 아파트 분양원가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사진=장동규 머니S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이 “‘임대주택’이란 용어가 사회적으로 경원시돼 가급적 임대주택 표현을 쓰지 않고 공공주택이란 표현을 통해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의 주택을 공급하겠다”고 밝혔다.

오 시장은 17일 SH공사 신년 업무보고에서 SH공사를 향해 “공공주택의 기본은 물량확대이지만 주택의 질도 함께 고민해봤으면 한다”며 이같이 당부했다.

이어 “신속통합기획, 모아주택, 모아타운과 같은 새로운 정책도 중요하지만 그보다 더 중요한 것이 바로 공공주택 물량의 최대한 확대와 주택 질의 제고에 있다”며 인구구조 등 사회변화에 따라 세대, 계층 등 수요 맞춤형 공공주택 공급계획이 수립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 시장은 SH공사의 공공주택 품질 논란에 대해서도 지적했다 . 그는 “SH가 공급하는 주택에 대한 시민들의 인식과 평가는 후한 편은 아니다”라며 “시민들이 들어가서 살고 싶은 최고의 주택이 공공주택으로 만들어져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SH공사의 존립 이유는 공공주택의 질적 제고에 있다"며 거듭 강조했다. 

그러면서 “청년, 신혼부부 등 주거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위해 다양한 유형의 공공주택 모델을 발굴하고 적기에 공급될 수 있도록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노유선
노유선 yoursun@mt.co.kr

안녕하십니까, 노유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18:03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18:03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18:03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4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