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접종에도 돌파감염… "기존 백신, 오미크론엔 역부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4차접종에도 오미크론 변이 예방 효과가 충분하지 않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지난 5일(현지시각) 이스라엘 셰바 메디컬 센터에서 4차접종을 진행하고 있다./사진=로이터통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4차접종에도 오미크론 변이 예방 효과가 충분하지 않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지난 5일(현지시각) 이스라엘 셰바 메디컬 센터에서 4차접종을 진행하고 있다./사진=로이터통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4차접종에도 오미크론 변이 예방 효과가 충분하지 않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17일(현지시각) 이스라엘 시바 메디컬 센터 초동연구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시 3차 접종에 비해 항체량이 증가했지만 오미크론 변이를 막는 데는 충분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바 메디컬 센터는 직원을 대상으로 2차례 추가 접종(부스터샷)을 시행하고서 화이자 백신을 맞은 154명의 2주일 후 효과와 모더나 백신을 투여한 120명의 1주일 후 효과를 각각 검증했다. 그리고 이를 4차 접종을 하지 않은 대조군과 비교했다.

센터의 레게브-요하이 박사는 "이전에 출현했던 변이에 매우 효과적이었던 백신이 오미크론에는 덜 효과적이었다. 3차 접종 후 항체가 더 많이 늘어났지만 4차 접종을 받은 사람들도 오미크론에 감염되는 사례가 적지 않았다"며 "결론은 백신이 알파 및 델타 변이를 예방하는 데는 우수한 효과를 보이지만 오미크론에는 충분하지 않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센터는 이번 결과가 관련 연구로는 세계 최초이지만 아직 초동단계이기 때문에 정식 발표하지는 않겠다고 밝혔다.

앞서 이스라엘 재무부는 아비그로드 리베르만 재무장관이 4차 접종을 받았음에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보였다고 발표했다. 리베르만 장관은 자택에서 격리 중이며 건강 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이스라엘은 고위험군을 중심으로 면역 저하자, 60세 이상 고령층, 의료인 등에 4차 접종을 실시하고 있다. 이날 기준 50만명 이상이 4차 접종을 완료했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5:30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5:30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5:30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5:30 05/17
  • 금 : 1813.50상승 6.115:30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