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에 몰린 투자자… LG엔솔 균등배정,1주도 치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역대 공모주 사상 최대어 LG에너지솔루션이 일반 청약 첫날 증거금이 빠르게 늘어나고 있다. 청약 열기가 달아오르며 증권사에 따라 균등배정을 1주도 받지 못하는 투자자들도 생겼다./사진=임한별 기자
역대 공모주 사상 최대어 LG에너지솔루션이 일반 청약 첫날 증거금이 빠르게 늘어나고 있다. 청약 열기가 달아오르며 증권사에 따라 균등배정을 1주도 받지 못하는 투자자들도 생겼다./사진=임한별 기자
역대 공모주 사상 최대어 LG에너지솔루션이 일반 청약 첫날 증거금이 빠르게 늘어나고 있다. 청약 열기가 달아오르며 증권사에 따라 균등배정을 1주도 받지 못하는 투자자들도 생겼다.

18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LG에너지솔루션 공모 일반 청약을 받는 KB증권, 대신증권, 신한금융투자 등 7개 증권사에 몰린 청약 증거금은 이날 오후 1시 기준 21조원을 넘어섰다.

공동 대표주관사인 KB증권의 경쟁률은 현재 16.8대 1로 집계됐다. KB증권에 몰린 청약 증거금은 12조30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신한금융투자가 10.5대 1 경쟁률로 증거금 3조8500억원을 모았다. 대신증권은 6대 1 경쟁률을 보이고 있다.

미래에셋증권은 67.3대 1로 집계됐다. 미래에셋증권에 배정된 LG엔솔 주식 수량은 22만1354주이고 균등 배정 물량은 이중 절반인 11만677주인데 20만건에 가까운 청약이 몰리며 미래에셋에서 균등배정으로는 1주도 받지 못하게 됐다. 

대형증권사 미래에셋증권의 가입고객이 워낙 많은 탓에 경쟁률이 크게 치솟으면서 '0주 배정' 사태를 피하지 못한 것으로 파악된다. 0주 배정은 청약자들을 무작위 추첨해 1주씩만 배정하고 나머지 청약자들은 공모주를 받지 못하는 상황을 말한다. 하나금융투자도 미래에셋증권만큼의 경쟁률은 아니지만 계좌수가 많아 0주 배정 우려가 높다. 

LG에너지솔루션은 일반 청약자에게 전체 공모 주식의 25%인 1062만5000주를 배정한다. 일반투자자는 KB증권(공동대표주관사)과 대신증권·신한금융투자(공동주관사), 미래에셋증권·신영증권·하나금융투자·하이투자증권(인수회사)까지 총 7개 증권사에서 청약을 할 수 있다.

증권사별 배정 물량은 KB증권이 486만9792주(45.8%)로 가장 많다. 대신증권과 신한금융투자는 각각 243만4896주로 22.9% 비중이다. 미래에셋증권과 하나금융투자, 신영증권, 하이투자증권은 각각 22만1354주로 2.1% 수준이다.

청약 방식은 균등과 비례가 50%씩으로 막판까지 투자자들의 경쟁률 눈치싸움이 치열할 전망이다. 최소단위 10주에 증거금은 절반을 내야하는 만큼 최소 배정 받으려면 150만원을 내야 한다. 중복청약, 이중청약은 할 수 없다.

양일간 LG엔솔의 증거금이 100조원을 돌파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앞서 SK아이이테크놀로지(SKIET)가 기록한 공모 청약 증거금은 81조원으로 역대 최대 규모에 해당한다.

한편 LG에너지솔루션에 대한 일반투자자 청약은 오는 19일까지 이틀간 진행된다. 청약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로 통상적인 공모주 청약과 동일하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2.64하락 45.3518:03 06/30
  • 코스닥 : 745.44하락 16.9118:03 06/30
  • 원달러 : 1298.40하락 0.618:03 06/30
  • 두바이유 : 114.22상승 1.0118:03 06/30
  • 금 : 1817.50하락 3.718:03 06/30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 [머니S포토] 박홍근 "의장선출 전까지 협상의 문 열려 있다"
  • [머니S포토] 조주완 "LG전자, 고객 경험 중심으로 패러다임 선도"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취임 이후 보험업 상견례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