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0억 넘게 번 '오징어게임 재현' 美 유튜버, 어떻게 했길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의 한 유튜버가 넷플릭스 한국드라마 ‘오징어게임'으로 엄청난 수익을 올려 화제다. /사진제공=넷플릭스
미국의 한 유튜버가 넷플릭스 한국드라마 ‘오징어게임'으로 엄청난 수익을 올려 화제다. /사진제공=넷플릭스
미국의 한 유튜버가 넷플릭스 한국드라마 '오징어게임'을 통해 엄청난 수익을 올려 화제다. 그는 오징어게임을 재현한 영상을 제작해 세간의 이목을 끈 바 있다.

유튜버 지미 도널드슨은 지난 18일 미국 경제잡지 포브스 '세계에서 가장 큰 돈을 벌어들인 유튜브 10명' 순위에서 1위를 차지했다. 그는 지난해만 5400만달러(약 643억원)의 수익을 올렸다. 현재 유튜브 구독자는 9000만명에 육박하고, 지난 한해 유튜브에 올린 동영상 조회수 총합은 100억뷰 이상이다.

도널드슨이 큰 돈을 벌 수 있게 된 건 작년 11월25일 등록된 오징어게임 재현 영상이 한 몫 했다. 이날 기준 조회수는 2억뷰가 넘는다. 도널드슨의 오징어게임은 8만명을 수용할 수 있는 실내경기장을 대관해 제작됐다. 세트장 의상 제작 등에 350만달러(약 42억원)가 투자됐고, 게임 우승 상금은 45만6000달러(약 5억4000만원)였다.

유튜브 수입 2위는 격투기 콘텐츠 소개하는 제이크 폴, 3위는 게임 유튜브를 진행하는 마키 플라이어였다. 4위는 코믹 콘텐츠를 제공하는 레트 앤드 링크, 5위는 10년간 꾸준히 암호화폐를 채굴하는 영상을 올린 언스피커블이 차지했다. 지난 2년 동안 유튜브 수입 1위를 기록한 11세 장난감 유튜버 '라이언 카지'는 7위에 머물렀다. 

포브스는 "유튜버가 올린 동영상의 조회수만 수입이 되는 것은 아니다"며 "유튜버들은 동영상 외에도 브랜드 파트너십, 스폰서 계약, 상품 판매 등을 통해 추가적인 수입을 얻는다"고 밝혔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