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O 역사 새로 썼다" LG엔솔 청약에 역대최고 증거금 '114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에너지솔루션의 공모주 청약에 114조원 뭉칫돈이 몰리면서 국내 IPO(기업공개) 역사를 새로 썼다./사진=머니S 장동규 기자
LG에너지솔루션의 공모주 청약에 114조원 뭉칫돈이 몰리면서 국내 IPO(기업공개) 역사를 새로 썼다./사진=머니S 장동규 기자
LG에너지솔루션의 공모주 청약에 114조원 뭉칫돈이 몰리면서 국내 IPO(기업공개) 역사를 새로 썼다.

19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지난 18일부터 이날까지 이틀간 LG에너지솔루션 공모 일반 청약을 받은 KB증권, 대신증권, 신한금융투자 등 7개 증권사에 몰린 청약 증거금은 114조원 규모에 달한다.

이로써 지난해 4월 SK아이이테크놀로지(SKIET)가 세운 역대 최대 기록(81조9017억원)을 9개월 만에 갈아치우게 됐다.

평균 청약 경쟁률은 69 대1로 집계됐다. 배정 물량이 적었던 미래에셋증권은 가장 높은 211.2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대표 주관사로 배정 물량이 가장 많았던 KB증권이 67.3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대신증권 65.3대1, 신한금융투자 64.5대1, 신영증권 66.0대1, 하나금융투자 73.7대1, 하이투자증권 66.0대1이다. 

최소청약수량인 10주를 청약한 투자자는 미래에셋을 제외한 나머지 증권사에서 균등배정주식 1주를 받을 수 있다.

앞서 기관 수요예측에서는 국내 기관 1536곳, 해외 기관 452곳 등 1988개 기관이 참여해 수요예측 경쟁률이 2023대 1을 기록했다. 주문 규모는 1경5203조원에 달해 공모가는 최상단인 30만원으로 결정됐다.

이날 공모주 청약을 마친 LG에너지솔루션은 오는 27일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할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2596.58하락 7.6618:03 05/16
  • 코스닥 : 856.25상승 3.1718:03 05/16
  • 원달러 : 1284.10하락 0.118:03 05/16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3 05/16
  • 금 : 1807.40하락 16.418:03 05/16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