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역패스 만료, 스위트룸 입장 거부 당한 배우 누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할리우드 배우 겸 감독 존 말코비치가 방역패스 기한 만료로 이탈리아 최고급 호텔에서 쫓겨났다. /사진=로이터
할리우드 배우 겸 감독 존 말코비치가 방역패스 기한 만료로 이탈리아 최고급 호텔에서 쫓겨났다. /사진=로이터
미국 배우 겸 감독 존 말코비치가 방역 패스(면역증명서) 기한 만료로 호텔에서 쫓겨났다. 지난 19일(현지시각) ANSA 통신 등에 따르면 말코비치는 지난주 산마르코 광장이 내려다보이는 5성급 호텔에 투숙하려 했다. 그는 방역 패스 유효기한이 지난 사실이 드러나 입장이 거부됐다.

말코비치는 미국 새 TV드라마 촬영차 이틀 일정으로 베네치아에 머물 예정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결국 개인이 운영하는 숙소에서 체류했다고 알려졌다.

이탈리아에서는 지난 10일부터 모든 대중교통 수단과 음식점, 주점, 호텔, 박물관, 문화시설 및 경기장에 방역 패스를 적용하고 있다. 이 조치는 3월31일까지 시행된다.

말코비치는 1984년 영화 ‘마음의 고향’으로 데뷔해 ‘킬링필드’ ‘태양의 제국’ ‘사선에서’ 등에 출연했다. 또 ‘쟈니 잉글리쉬’ ‘레드’ ‘트렌스포머3′ ‘웜 바디스’ 등 다양한 작품에서 연기했고 ‘주노’ ‘월플라워’ ‘데몰리션’ 등의 제작자로 활동하기도 했다. 영화 ‘댄서 업스테어즈’에서는 연출을 맡았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