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코아시아옵틱스, 퀄컴과 메타버스 기기 개발 업무협약 체결 소식에 강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특징주] 코아시아옵틱스, 퀄컴과 메타버스 기기 개발 업무협약 체결 소식에 강세

코아시아옵틱스가 21일 퀄컴의 XR(확장현실) 메타버스 국내 공식 디자인하우스 '인시그널' 및 관계사 '코아시아씨엠'과 메타버스 하드웨어(기기)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는 소식에 강세다.

21일 코아시아옵틱스는 오전 9시12분 현재 전일 대비 150원(6.75%) 상승한 253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VR(가상현실)·AR(증강현실)·MR(혼합현실)·XR 등 메타버스 하드웨어 개발을 포함한 사업 전반을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특히 인시그널은 메타버스 하드웨어(XR·AR 글래스)에 필요한 카메라의 사양 및 정보를 코아시아옵틱스와 코아시아씨엠에 제공한다. 코아시아옵틱스 및 코아시아씨엠은 카메라 사양과 품질에 맞는 제품을 개발한다.

카메라 개발이 마무리되면 협약에 따라 인시그널은 해당 제품을 적극 채택하고, 코아시아옵틱스와 코아시아씨엠은 영업 네트워크를 활용해 메타버스 하드웨어를 판매할 예정이다. 회사는 보유 특허와 최신식 생산라인을 활용해 메타버스 하드웨어용 카메라 연구개발에 몰두하겠다는 전략이다.

코아시아옵틱스 관계자는 "퀄컴 XR 메타버스 국내 공식 디자인하우스로 선정될 만큼 높은 기술력을 보유한 인시그널과 성장성 높은 메타버스 사업에 진출하게 돼 기쁘다"라며 "메타버스와 함께 자율주행, OIS(손떨림보정) 등 다양한 신성장 사업을 위한 카메라모듈을 개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기존 렌즈 전문기업이던 코아시아옵틱스는 지난해 4분기 카메라모듈 생산기업 코아시아씨엠비나의 최대주주로 올라서며 카메라렌즈·모듈 원컴퍼니로 재탄생했다. 이와 함께 IT부품 구매 및 영업을 담당하는 코아시아씨엠도 인수하며 영업 네트워크 강점까지 확보했다.

한편 지난 2010년 설립된 인시그널은 퀄컴의 XR 메타버스 분야에서 유일한 한국 공식 디자인 하우스다. 인시그널은 고객들이 퀄컴 칩과 솔루션을 활용해 다양한 메타버스 하드웨어를 개발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