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첫 IPO 오토앤, 공모가대비 얼마 뛰었나… 2거래일 연속 '상한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토앤은 21일 전거래일대비 3400원(29.82%) 오른 1만48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사진제공=오토앤
오토앤은 21일 전거래일대비 3400원(29.82%) 오른 1만48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사진제공=오토앤
새해 첫 IPO(기업공개) 주자인 오토앤이 코스닥시장 상장 후 2거래일 연속 상한가를 기록했다.

21일 오토앤은 전거래일대비 3400원(29.82%) 오른 1만48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상장 첫날부터 2거래일 연속 상한가다.

상장 첫날인 전일 오토앤은 공모가(5300원) 대비 66% 높은 8300원에 시초가를 형성한 후 2600원(29.55%) 오르며 상한가로 장을 마감했다. '따상'(시초가를 공모가의 두 배에 형성한 후 상한가 기록)은 하지 못했지만 높은 종가를 기록하면서 이날 주가 향방에 이목이 쏠렸다.

이로써 공모주 청약에 참여한 투자자들은 이틀만에 공모가 대비 세 배 가까운 평가금액을 거두게 됐다.

애프터마켓 전문업체인 오토앤은 2008년 현대차그룹 사내벤처로 설립된 후 2012년 분사했다. 애프터마켓이란 자동차 소모품 구입, 점검, 세차 등 구매 이후 차량 관리 수요에 따라 만들어진 시장을 가리킨다.

오토앤은 애프터마켓에 유통망을 구축하면서 규모를 키웠다. 클리너, 광택제, 튜닝 용품 등 2만개 넘는 차량 용품을 취급한다. 다른 사업자들의 제품도 자체 온라인 쇼핑몰과 주요 이커머스 기업의 플랫폼을 통해 판매하고 있다. 

오토앤은 지난 11~12일 이틀간 진행한 일반투자자 공모주 청약에서 2395대 1의 경쟁률을 기록, 4조5670억원 청약 증거금을 모으며 흥행에 성공했다. 이에 앞선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에서는 1713대 1 경쟁률을 기록했고 희망밴드(4200~4800원) 상단을 초과한 5300원에 공모가를 확정했다.
 

강수지
강수지 joy822@mt.co.kr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시장경제부 증권팀 강수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65.40상승 17.6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