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개장]하락 출발…넷플릭스 등 스트리밍 업체 약세 전망

주요지수 최소 3주 연속 하락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뉴욕증권거래소. © 로이터=뉴스1 © News1 정윤영 기자
뉴욕증권거래소. © 로이터=뉴스1 © News1 정윤영 기자

(서울=뉴스1) 원태성 기자 = 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증시 3대 지수가 하락 출발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장 대비 13.70포인트(0.04%) 내린 3만4701.69에 거래를 시작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11.35포인트(0.04%) 하락한 4471.38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종합지수는 107.80포인트(0.76%) 떨어진 1만4046.22에 출발했다.

이날 넷플릭스의 약세 전망으로 스트리밍 업체와 관련 업체들의 주가가 하락하면서 뉴욕증시 주요 지수들의 지표가 최소 3주연속 하락세를 이어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625.98상승 5.5415:30 05/18
  • 코스닥 : 871.57상승 5.5915:30 05/18
  • 원달러 : 1266.60하락 8.415:30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5:30 05/18
  • 금 : 1818.20상승 4.715:30 05/18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