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현, 子 우경 "엄마 행복하게 잘 살자" 진심에 '울컥' [RE:TV]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21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 뉴스1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금쪽 상담소' 가수 이지현이 아들의 진심을 듣고 울컥했다.

지난 21일 오후에 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금쪽 상담소')에서는 쥬얼리 출신의 싱글맘 이지현의 고민이 공개됐다.

이지현은 '내가 키운다'를 통해 남매를 키우는 싱글맘의 일상을 공개했고, ADHD(주의력결핍 과다행동장애)를 앓는 아들 우경이의 사연을 전해 응원을 받고 있다.

오은영에게 고민을 털어놓으며 위로를 받은 이지현은 마지막으로 아들 우경이의 선물 같은 메시지를 받았다.

우경이는 오은영이 출연하는 또 다른 상담 프로그램 '금쪽같은 내 새끼' 속 말하는 코끼리 '금쪽이'와 대화를 나누며 속내를 털어놨다. 똑 부러지는 자기소개로 눈길을 끈 우경이는 세상에서 가장 좋아하는 것으로 '엄마'를 꼽았다.

그러나 우경이는 엄마한테 미안할 때도 있다며 "제가 엄마 힘들게 하니까"라고 털어놓았다. 우경이는 엄마의 눈물을 본 적 있다며 "엄마가 슬퍼하는 것 같았다"라고 이야기했다.

그런 엄마에게 뭐라고 말해주고 싶냐는 질문에 "엄마 괜찮아?"라고 물으며 먹먹함을 안겼다. 우경이도 울컥한 듯 눈을 비볐지만 민망함에 "아 눈병이다"라고 둘러대는 모습이 웃음을 자아내기도. 더불어 우경이는 엄마 이지현에게 꼭 하고 싶은 말로 "고마워, 사랑해, 행복하게 잘 살자"라고 고백하며 감동을 더했다.

이지현은 우경이의 진심을 듣고 "정말 녹아내린다, 우경이가 엄마 힘든 걸 알아주는 것만 해도 고맙다"라고 말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한편,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는 0세부터 100세까지! 다양한 고민을 함께 풀어가보는 국민 멘토(담당지도자) 오은영의 전국민 멘탈 케어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