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은 어디'…우승·최다 연승·최고 승률 '겹경사' 노리는 KB스타즈

22일 삼성생명전 승리 시 리그 우승…팀 최다 14연승 달성
남은 7경기 전승 시 역대 리그 최고 승률 우승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스타즈 박지수가 20일 BNK썸과의 경기에서 동료들과 환호하고 있다.(WKBL 제공) © 뉴스1
KB스타즈 박지수가 20일 BNK썸과의 경기에서 동료들과 환호하고 있다.(WKBL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조재현 기자 = 여자프로농구 '절대 1강' 청주 KB스타즈가 '겹경사'를 노린다. 개막 전 국가대표 슈터 강이슬을 영입해 최강팀으로 떠오른 KB스타즈가 정규리그 24경기 만에 우승을 확정 짓고 지난해 아픔을 씻어낼지 관심이다.

KB스타즈는 지난 20일 청주체육관에서 열린 2021-22시즌 삼성생명 여자프로농구 5라운드 부산 BNK와의 경기에서 74-66으로 역전승을 챙겼다.

3년 만에 팀 최다 기록과 타이인 13연승에 성공한 KB스타즈는 우승 매직넘버를 '1로 줄였다. 남은 7경기에서 1승만 추가하면 정규리그 우승을 거머쥔다는 의미다.

특히 22일 안방에서 치러지는 용인 삼성생명과의 경기에서 이기면 우승은 물론 팀 최다 연승 기록도 새로 쓰게 된다.

팀당 30경기씩 치르는 정규리그에서 KB스타즈는 현재(21일 기준) 순위표 최상단을 지키고 있다. 23경기에서 단 1번만 졌다. 0.957(22승 1패)에 이르는 경이적인 승률이다. 2위 아산 우리은행(15승 8패)과의 승차는 7경기다.

그야말로 압도적이다. 이미 KB스타즈는 패배보다 승리가 익숙한 팀이다. 그래도 이 정도일줄은 몰랐다. 지난해 11월26일 우승 대항마인 우리은행에 패하며 개막 후 9연승 행진이 중단됐지만 무너지지 않았다.


청주 KB스타즈의 강이슬. (WKBL 제공) © 뉴스1
KB스타즈 박지수가 20일 BNK썸과의 경기에서 동료들과 환호하고 있다.(WKBL 제공) © 뉴스1

뚜껑을 열어보니 예상보다 더 강했다. '국보급 센터' 박지수가 건재한 가운데 강이슬의 가세는 KB스타즈에 날개를 달아준 셈이었다.

원투 펀치 외에 심성영과 허예은, 염윤아, 김민정 등의 공도 크다. 이들은 볼 배급은 물론 수비와 리바운드 등 궂은일을 마다하지 않으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이들을 앞세운 KB스타즈는 더 높은 곳을 바라본다.

KB스타즈는 지난 시즌 정규리그와 챔피언 결정전(5전3승제)에서 모두 아픔을 맛봤다.

KB스타즈는 우리은행과 우승 경쟁을 벌이다 2위로 정규리그를 마쳤다. 이어진 플레이오프에서 3위 인천 신한은행을 누르고 챔피언전에 올랐지만 선두 우리은행을 꺾고 올라온 4위 삼성생명에 무릎을 꿇었다.

단기전인 만큼 박지수가 버티는 KB스타즈의 우위가 예상됐다. 하지만 결과는 달랐다.

1, 2차전을 내리 패한 KB스타즈는 3, 4차전을 잡고 5차전까지 승부를 몰고 갔으나 '베테랑' 김한별을 봉쇄하지 못해 우승 트로피를 내줬다.

나아가 KB스타즈는 역대 최고 승률에도 도전한다. 역대 여자농구 최고 승률 팀은 우리은행이다. 우리은행은 2016-17시즌 0.943(33승 2패)의 승률로 우승을 달성했다.

KB스타즈가 남은 경기에서 모두 이길 경우 최종 승률 0.967로 새로운 이정표를 세우게 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92.34하락 33.6418:01 05/19
  • 코스닥 : 863.80하락 7.7718:01 05/19
  • 원달러 : 1277.70상승 11.118:01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8:01 05/19
  • 금 : 1841.20상승 25.318:01 05/19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 [머니S포토] 한국지엠 노동조합 과거 활동 사진보는 '이재명'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