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노사, 창사 이래 첫 임협 체결 임박… 노조 투표 돌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 노사가 창사 이래 첫 임금협상 체결을 목전에 뒀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노사가 창사 이래 첫 임금협상 체결을 목전에 뒀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노사의 임금협상 체결이 합의를 앞뒀다. 만역 실제 체결이 이뤄진다면 이는 삼성전자 창사 이래 첫 사례가 된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 21일 열린 2021년도 임금협상 최종 교섭에서 노조 공동교셥단에 임금·복리후생 교섭 최종안을 전달했다.

최종안에는 노사 상생협의체를 통한 임금피크제 폐지 또는 개선 방안 협의, 임직원 휴식권 강화를 위한 제도 개선 대책 논의 등의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임금 인상 부분은 반영되지 않았다.

앞서 노조는 전 직원 계약연봉 1000만원 일괄 인상과 매년 영업이익 25%의 성과급 지급 등을 요구했다. 하지만 사측은 임직원 대표로 구성된 노사협의회가 지난해 3월 정한 기존의 2021년도 임금인상분 외에는 추가 인상이 어렵다는 입장이다.

특히 사측은 지난해 노사 임금협상이 연간 경영·투자계획이 대부분 집행된 연말에 뒤늦게 시작한 점을 들어 추가 인건비 지출이 어렵다는 입장을 꺾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노조는 22일부터 사측의 최종안을 놓고 4500여명의 조합원을 대상으로 투표를 진행하고 있다. 전체 조합원의 50% 이상이 참여해 찬성 의견이 다수일 경우 사측과 임금 협상을 체결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8월 창사 52년 만에 처음으로 노사 단체협약을 체결했다. 또 '노사화합 공동 선언'을 발표하기도 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0.34하락 5.0818:03 07/04
  • 코스닥 : 722.73하락 6.7518:03 07/04
  • 원달러 : 1297.10하락 0.218:03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4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4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