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내달 열리는 MWC서 '노트북 언팩' 진행…주요 신제품 공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해 4월 온라인으로 열린 삼성 갤럭시 언팩 2021에서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 사장이 갤럭시 북 프로 360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지난해 4월 온라인으로 열린 삼성 갤럭시 언팩 2021에서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 사장이 갤럭시 북 프로 360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다음달 열리는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22'에서 노트북 언팩 행사를 열고 주요 신제품을 공개한다. 현재 노트북 시장에서 순위권 밖으로 밀려나 있는 삼성이 모바일과 노트북 연결성에 중점을 두고 시장을 공략할 전망이다. 노트북 시장 점유율 회복을 위해 삼성이 택한 것은 모바일·가전의 연동이다. 실제 지난해 출시한 갤럭시북 프로, 갤럭시북 프로360도 삼성 스마트폰, 무선 이어폰 및 주요 생활가전과의 연결성을 강조한 바 있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오는 2월 28일~3월 3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MWC 2022'에서 갤럭시북2 프로, 갤럭시북2 프로360 등을 공개하는 언팩 행사를 유력하게 검토 중이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과 실물 전시는 병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외 갤럭시북2 프로(NT950XED, NP950XED, NT951XED), 갤럭시북2 프로360(NT950QED, NP950QED, NT950QEW, NT951QED) 등 주요 모델 역시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 안전 인증도 획득하는 등 출시 임박을 알렸다. 올해 2분기 중 글로벌 순차 출시가 유력하다.

갤럭시북2 프로와 갤럭시북2 프로360은 13.3형, 15.6형 2개 크기로 출시될 전망이다. 인텔 12세대 앨더 레이크 혹은 AMD 젠4 기반 라이젠 6000 시리즈 등 최신 중앙처리장치(CPU)를 탑재한다. 능동유기발광다이오드(AMOLED) 디스플레이를 기본 적용할 것으로 전망된다. 와이파이(Wi-Fi) 6E, 블루투스 5.2를 지원하는 AX211 또는 AX210 모뎀 탑재도 예상된다. 360도 회전이 가능한 갤럭시북2 프로360은 이전 모델과 마찬가지로 슈퍼 AMOLED와 S펜이 기본 탑재될 것으로 보인다.

올해도 지난해에 이어 스마트폰과 노트북을 연결해 문서 작성, 검색, 애플리케이션(앱) 실행 연동은 물론 삼성 스마트홈 플랫폼 '스마트싱스'로 집 안의 가전 제어 범위를 확대한 기술을 선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해 10월 삼성 개발자 콘퍼런스 2021(SDC21)에서 공개한 '원UI 북4' 역시 제공될 것으로 전망된다.


 

송은정
송은정 yuniya@mt.co.kr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0.16하락 5.2611:03 07/04
  • 코스닥 : 723.46하락 6.0211:03 07/04
  • 원달러 : 1296.90하락 0.411:03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1:03 07/04
  • 금 : 1801.50하락 5.811:03 07/04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