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 경제공약] 이재명 “주택 311만가구 공급하겠다”… 기존 계획 대비 60만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명 대선후보가 총 311만가구에 대한 추가 주택 공급 계획을 발표했다. 사진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지난23일 오후 서울·경기 매타버스(매주 타는 민생 버스) '걸어서 민심 속으로'의 일환으로 경기 안성시 명동거리를 찾아 연설을 마친 후 시민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사진=뉴스1
이재명 대선후보가 총 311만가구에 대한 추가 주택 공급 계획을 발표했다. 사진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지난23일 오후 서울·경기 매타버스(매주 타는 민생 버스) '걸어서 민심 속으로'의 일환으로 경기 안성시 명동거리를 찾아 연설을 마친 후 시민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사진=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에 대해 “부인할 수 없는 정책 실패”라고 실패를 인정하며 고개를 숙였다. 더불어 추가 주택공급 계획도 발표했다.

지난 23일 이 대선후보는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은 실패했다고 언급한 후 추가 주택공급 계획을 발표했다. 이 후보는 “서울 48만가구, 경기·인천 28만가구, 타 지역 29만가구 등(기존 정부계획에) 105만가구를 더해 총 311만가구를 공급하겠다”고 말했다. 이는 이 후보가 지난 8월 경선 과정에서 발표한 250만가구보다 60만가구가량 늘어난 것이다.

이와 함께 서울에는 기존 정부 계획인 59만가구에 48만가구를 더해 총 107만가구를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김포공항 주변(8만가구) ▲용산공원 부지 일부와 주변 미군 반환부지(10만가구) ▲태릉·홍릉·창동 등 국공유지(2만가구) ▲1호선 지하화(8만가구) 등이다. 한때 공급부지로 거론됐던 ‘김포공항 이전’과 ‘성남 서울공항 이전’ 등은 빠졌다.

이 후보는 “결론을 만들어내기 위해 극심한 내부 전쟁, 치열한 검토, 고민이 있었다”며 당일 새벽 2시까지 이어진 화상회의에서 격론 끝 내린 결론이라고 했다. 선대위 핵심관계자는 “부동산 문제를 깜짝쇼로 접근하면 오히려 진정성을 의심받을 수 있다는 주장에 후보가 수긍한 결과”라고 말했다.

이 후보의 공약에는 청년층 우대 방안도 포함됐다. ▲시세보다 절반 저렴한 ‘반값 아파트’ ▲생애 최초 주택 구매자에 대한 주택담보대출비율(LTV) 최대 90%까지 인정 ▲공급물량 30% 무주택 청년 우선 배정 등이다.

이날 이 후보는 경기 수원과 오산·평택 등에서 거리연설을 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 후보는 수원역으로 향하는 차 안에서 진행한 유튜브 라이브를 통해 “저는 우리 경기도민 여러분이 키워준 대한민국의 유력 정치인이다. 여러분이 만들어 주셨으니 끝까지 책임져 달라”고 밝혔다.

앞서 이 후보는 25조원 추경 논의를 위해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에게 긴급회동을 제안했으나 윤 후보는 이를 거절했다. 이날 이 후보는 이를 두고 윤 후보를 향해서 “정치적 이익을 위해 국민을 고통스럽게 하는 정치인”이라며 “(윤 후보가) 이중 플레이를 한다. 말로는 35조원 하자고 해놓고 뒤에다 ‘다른 데 쓸 것을 아껴서’라는 조건을 붙여놨다” 날 선 비판을 했다.
 

신유진
신유진 yujinS@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신유진 기자입니다. 유익한 기사를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8:01 05/27
  • 금 : 1847.60상승 1.3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