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꺼비 굿즈 통했다… 하이트진로 ‘두껍상회’ 8만명 방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하이트진로의 '두껍상회 서울 강남'이 누적 방문객 약 8만명을 기록하며 마무리했다./사진제공=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의 '두껍상회 서울 강남'이 누적 방문객 약 8만명을 기록하며 마무리했다./사진제공=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의 어른이 문방구 ‘두껍상회 서울 강남’이 9주간의 운영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하이트진로는 두껍상회 서울 강남이 누적 방문객 약 8만명을 기록했다고 24일 밝혔다.

두껍상회는 서울을 시작으로 전국 주요 도시 순회 후 다시 한번 서울에서 10번째로 열렸다. 서울의 대표 상권인 강남에서 진행됐다.

두껍상회 서울 강남은 지난해 11월24일부터 올해 1월23일까지 총 61일간 운영됐다. 일평균 약 1300명이 방문하면서 지역 핫플레이스로 자리 잡았다. 처음 선보였던 2020년 서울 성수동 두껍상회보다 일평균 방문객이 9배나 증가했다.

이번 두껍상회 서울 강남에서는 140여종이 넘는 다양한 굿즈를 판매했다. 이 가운데 소비자에게 가장 인기가 많았던 굿즈는 술잔이었다. '쏘맥'잔을 비롯한 다양한 종류의 술잔은 3만여개가 판매됐다. 골프 인구가 늘면서 두꺼비 티꽂이와 같은 골프 굿즈에 대한 관심도 높았다.

매장에서 진행된 다채로운 행사도 소비자를 매장으로 이끌었다. ▲포토부스 이벤트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이벤트 ▲주말 한정판 럭키박스 이벤트 ▲요일별 배지 이벤트 ▲쏘맥자격증 발급행사는 많은 소비자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하이트진로는 두껍상회의 인기 비결로 희소성을 꼽았다. 전국에서 두꺼비 굿즈를 정식으로 판매하는 곳은 오직 두껍상회뿐인 만큼 두껍상회만의 희소성을 가질 수 있었고 이를 바탕으로 오프라인에서 소비자와 자연스럽게 소통하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했다는 설명이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지난 18개월 동안 10개 도시에서 약 18만명의 소비자들과 함께했다”며 “올해도 많은 분들이 두껍상회에서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다양한 아이디어를 가지고 다양한 지역으로 찾아가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596.58하락 7.6618:03 05/16
  • 코스닥 : 856.25상승 3.1718:03 05/16
  • 원달러 : 1284.10하락 0.118:03 05/16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3 05/16
  • 금 : 1807.40하락 16.418:03 05/16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