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레이싱대회 '현대 N e-페스티벌' 글로벌 리그 개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차가 전 세계 13개국이 참여하는 '현대 N e-페스티벌' 글로벌 리그를 개최한다. /사진=현대차
현대차가 전 세계 13개국이 참여하는 '현대 N e-페스티벌' 글로벌 리그를 개최한다. /사진=현대차
국내 최대 규모의 원메이크 레이스 대회 '현대 N 페스티벌'을 개최해 온 현대자동차가 '현대 N e-페스티벌' 주니어컵에 이어 글로벌 리그를 연다고 24일 밝혔다. 

'글로벌 리그'에는 독일과 프랑스, 영국, 미국, 대한민국을 포함한 디지털 모터스포츠가 활성화된 전 세계 주요 13개국이 참여한다. 이날부터 다음달 14일까지 PC기반 레이싱 시뮬레이션 게임 '아이레이싱'을 통해 예선전이 펼쳐진다. 

참가를 원하는 선수는 '현대 N e-페스티벌' 웹사이트에 접속 후 기록을 업로드하면 된다. 예선전을 통해 국가별 상위 2명, 주니어컵 우승자 및 와일드카드 4명 등 30명의 참가자들이 본선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본선 진출자는 오는 3월6일부터 5월1일까지 10라운드 경기를 펼치게 되며 최종 우승자는 상금과 함께 'WRC(World Rally Championship)' 현대월드랠리팀 VIP 호스피탈리티 프로그램에 초청된다. 선수와 동승, 이동 간 헬리투어, 고급 호텔 숙박 등의 서비스도 제공된다. 

대회 공식차량으로는 '아반떼 N TCR'이 채택됐다. 현대자동차는 '아이레이싱'과의 협업을 통해 '아반떼 N TCR'의 역동적 주행성능과 사운드를 가상 공간에서 완벽하게 구현해냈다는 설명이다. 

현대 N e-페스티벌 '글로벌 리그'는 e스포츠 중계경험이 풍부한 아프리카TV와 손잡고 온라인 및 케이블TV 대회 중계 및 운영을 진행한다. 참가 선수 이력 관리 및 공정한 대회 진행을 위해 대한자동차경주협회의 공인을 받아 운영된다. 

'글로벌 리그' 출전을 독려하기 위해 현대차 소속 글로벌 프로 드라이버 가브리엘 타퀴니와 마크 윌킨스도 디지털 모터스포츠에 도전한다. 두 선수는 대회에 참가하지 않지만 '아이레이싱'에서 본인의 베스트랩을 영상으로 기록해 N브랜드 글로벌 팬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계획이다. 

틸 바텐베르크 현대자동차 N 브랜드 매니지먼트 모터스포츠 사업부장은 "2020년부터 시작한 현대 N e-페스티벌 개최를 통해 e스포츠라는 소재를 활용해 모터스포츠의 재미와 감동을 전달하게 돼 기쁘다"며 "현대 N e-페스티벌이 시뮬레이션과 실제 레이싱 사이를 넘나드는 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는 좋은 발판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8:01 05/27
  • 금 : 1847.60상승 1.3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