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X야" 셰프 정창욱의 민낯… 욕설·폭행에 칼로 협박까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종횡무진 방송활동을 하며 유명세를 탔던 스타 셰프 정창욱이 최근 음주운전에 이어 특수협박과 특수상해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사진=MBC 제공
종횡무진 방송활동을 하며 유명세를 탔던 스타 셰프 정창욱이 최근 음주운전에 이어 특수협박과 특수상해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사진=MBC 제공
셰프 정창욱의 민낯이 공개되며 충격을 주고 있다. 폭언, 욕설, 흉기 협박까지 피해자들의 충격적인 폭로가 이어지면서 논란이 걷잡을 수 없이 커지는 모양새다.

지난 21일 서울 종로경찰서는 정씨를 특수폭행, 특수협박 혐의로 입건했다. 정씨는 지난해 8월 개인방송을 촬영하기 위해 미국 하와이를 방문했다가 술자리에 동석한 이들을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피해자들은 정씨가 당시 손을 이용해 가슴을 때리고 식칼을 손에 쥐기도 했다며 경찰에 고소한 것으로 전해졌다.

피해자 중 1명인 유튜버 A씨는 KBS와의 인터뷰를 통해 "멱살을 잡고 오른손으로 가슴을 때리기 시작했다. 그렇게 한 4~5회 부억으로 갔다. 식칼을 들고 오더라"라고 밝혔다. 이어 "지금도 칼 들고 도는 장면이랑 제 몸에 갖다 댄 그 서늘한 느낌이랑 압박감 꾹 누르는 그건 생생하다"고 덧붙였다.

그는 보도 이후 정창욱의 실체가 담긴 폭로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지난해 8월 방문한 미국 하와이에서 촬영한 내용이 담겼다. A씨와 유튜브 콘텐츠 촬영을 위해 만난 정창욱은 초면인 A씨에게 "XXXX야" 등의 욕설을 내뱉는 등 무례한 행동을 서슴지 않았다. 

정창욱의 개인 유튜브 채널 편집자 팽이로 알려진 PD인 B씨도 A씨의 주장에 힘을 보탰다. B씨는 "1년동안의 짧은 기간동안 이 요리사와 함께 생활하면서 겪은 폭언과 욕설, 2번의 칼을 사용한 협박과 그리고 이런 모습들을 편집하기 위해서 수십번씩 영상을 돌려보면서 어느순간 망가진 스스로를 돌아보게 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현재는 정신과에 다니며 정기적으로 치료를 받고 있다. 지금까진 그래도 정창욱에게 부끄러움이 있을 테니까 후회하고 있지 않을까라는 생각으로 조용히 있었다. 그 사람이 가진 걸 뺏고 싶은 마음도 없었고 돈벌이와 죄는 다르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하와이에 다녀온 (지난해) 9월 고소를 진행하고 (올해) 1월22일이 다 되어갈 때까지 반성은 커녕 사과를 표한 적도 없다는 게 더 이상 견딜수가 없게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이후 지난 24일 디스패치는 피해자 A씨, B씨의 증언을 상세히 전했다. 칼자국이 담긴 현장 사진을 공개해 충격을 안겼다.

JTBC '냉장고를 부탁해'를 통해 호감 셰프로 사랑 받았던 정창욱셰프는 2009년에 이어 지난해 5월에도 음주운전 혐의로 적발됐다. 이 같은 사실을 숨긴 채 유튜브 채널을 진행하며 팬들과 소통해 더 큰 충격을 안겼다. 재판부는 정창욱에게 벌금 1500만원의 약식명령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0.91하락 1.0111:55 06/28
  • 코스닥 : 762.57하락 8.0311:55 06/28
  • 원달러 : 1285.20하락 1.311:55 06/28
  • 두바이유 : 110.03상승 3.5211:55 06/28
  • 금 : 1824.80하락 5.511:55 06/28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인사 나누는 '권성동'
  • [머니S포토] 손경식 회장과 대화하며 입장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 입장하는 '박홍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