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의 올해 전략 ‘전동화 확대’… 콘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도 공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25일 온라인 신년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은 콘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를 소개하는 토마스 클라인 대표이사 사장.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25일 온라인 신년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은 콘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를 소개하는 토마스 클라인 대표이사 사장.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새해를 맞아 ‘미래에 동력을 불어넣다’를 주제로 올해 전략을 발표했다. 핵심은 전동화·디지털·고객만족 및 ESG(친환경·사회적책임·지배구조)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25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22년 사업 계획과 전략 발표 기자간담회를 온라인으로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취임 1년을 맞은 토마스 클라인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대표를 비롯해 이상국 부사장, 틸로 그로스만 부사장, 조명아 부사장, 요하네스 슌 부사장 등 주요 임원들이 나서 2022년 회사의 비전에 대해 설명했다.

이날 궁극의 럭셔리로 지칭된 메르세데스-마이바흐 브랜드 최초의 순수 전기차 ‘콘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도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전동화 전략에 맞춘 EQ 중심의 포트폴리오 구축


올해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럭셔리 4-도어 쿠페 CLS의 부분변경 모델 ‘더 뉴 CLS’를 시작으로 6세대 완전변경 모델 ‘더 뉴 C-클래스’, 4-도어 스포츠카 ‘더 뉴 메르세데스-AMG GT 4-도어 쿠페’ 등을 선보인다.

비즈니스 전기 세단 ‘더 뉴 EQE’, 패밀리 전기 SUV ‘더 뉴 EQB’, 더 뉴 EQS의 고성능 버전 ‘더 뉴 메르세데스-AMG EQS 53 4MATIC+’ 등 총 3대의 신차와 2대의 부분변경 모델 그 외 다양한 추가 라인업을 국내 시장에 선보일 계획이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지난해 ‘더 뉴 EQA’, ‘더 뉴 EQS’와 함께 EQ 전용 충전 솔루션을 국내 시장에 공개하며 차세대 친환경 모빌리티 기업으로의 도약을 알린 바 있다.


디지털 고객 경험 향상을 위한 서비스 활동 강화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고객 중심’ 철학에 근거해 최고의 경험과 만족을 제공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펼치고 있다.

고객들이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디지털 서비스를 누릴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고 있는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2022년에도 디지털 서비스를 확대해 서비스 편의성은 물론 고객 경험의 가치까지 강화할 계획이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25일 온라인 신년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사진은 간담회에 참석한 요하네스 슌(왼쪽부터) 제품·마케팅&디지털 비즈니스 총괄 부사장, 이상국 세일즈 부문 총괄 부사장, 토마스 클라인 대표이사 사장, 조명아 네트워크 개발&트레이닝 아카데미 부문 총괄 부사장, 틸로 그로스만 고객 서비스 부문 총괄 부사장.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25일 온라인 신년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은 콘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를 소개하는 토마스 클라인 대표이사 사장.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메르세데스-벤츠 서비스 애플리케이션’(앱)을 새롭게 출시해 기존 전화 또는 온라인 웹을 통해서만 가능 했었던 서비스센터 온라인 예약을 모바일 앱으로까지 확대해 온라인 이용률을 현재 대비 두배까지 늘릴 예정이다.

고객들이 서비스센터의 어드바이저나 테크니션이 설명해주는 차 진단 및 수리 결과를 동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는 앱도 새롭게 출시한다. 이를 통해 서비스센터는 서비스의 품질 및 신뢰도를 높이고 고객들의 편의도 대폭 증가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해 9월 문을 연 공식 온라인 판매 채널 ‘메르세데스 온라인 숍’을 통해 자사 플랫폼에서 신차와 인증차 모두 온라인 계약결제 가능하도록 구현한 바 있다. 올해에는 온라인 숍 전용 차 모델을 확대하고 테크니컬 부품 등까지 온라인 판매를 새롭게 실시하며 구매 편의성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ESG 경영 집중… “책임감 있는 기업시민” 다짐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사회공헌위원회 출범 8주년을 맞는 올해를 기점으로 환경, 지역사회 등을 중심으로 지속가능을 추구하는 ESG 경영에 역량을 집중하며 보다 책임감 있는 기업 시민으로 거듭날 계획이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지난 2014년 6월29일 ‘메르세데스-벤츠의 약속’이라는 슬로건 아래 공식 출범, 책임감 있는 기업시민으로서 다양한 활동을 펼쳐 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2021년 ‘지속가능성’과 ‘탈탄소화’를 주제로 다섯 번째 사회공헌활동 프로그램 그린플러스(GREEN+)를 출범한 바 있다. 올해는 기후변화의 위험성을 인식하고 탄소중립에 대한 중요성을 상기함과 동시에 플로깅 활동, 숲 조성 등 일상 속 행동실천으로 지속가능한 활동을 다양하게 펼치는 등 ESG에 더욱 초점을 맞춘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25일 온라인으로 신년 기자간담회를 진행했다. 사진은 이날 공개된 콘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사진=장동규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25일 온라인 신년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은 콘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를 소개하는 토마스 클라인 대표이사 사장.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이밖에 다양한 기부 및 봉사 활동은 물론 자동차 전문 인재를 육성하기 위한 전문 교육 및 산학협력 프로그램, 오픈 이노베이션 활동을 통한 국내 스타트업과의 선순환 생태계 확대 등 다양한 활동들을 꾸준히 이어갈 계획이다.


지난해 7.6만대 판매… “올해는 더 나은 고객가치 추구”


지난해 7만6152대의 차를 팔아 2016년부터 6년 연속 국내 수입차 판매 1위를 기록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지난해에만 6개의 판매 및 서비스 네트워크를 추가해 현재 61개의 전시장과 74개의 서비스센터 23개의 인증 중고차 전시장 등을 갖춰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국내 수입자동차 시장 리더의 위치를 공고히 하고 있다.

토마스 클라인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대표는 “고객분들께 최고의 제품과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 1년 동안 트랜스포메이션 가속화와 국내 투자 활동을 이어왔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도 경쟁력 있는 모델과 고객 서비스를 중심으로 전략적인 성장 모멘텀을 달성하고 기업 시민으로서의 책임감으로 한국 사화와의 상생을 위한 활동도 꾸준히 이어갈 것”이라고 다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