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번째 남편' 정민준 실종…오승아 행방도 묘연

25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두 번째 남편' 캡처 © 뉴스1
'두 번째 남편'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안은재 기자 = '두 번째 남편' 정민준이 행방불명됐다.

25일 오후 7시5분 방송된 MBC 저녁 일일드라마 '두 번째 남편' (극본 서현주 / 연출 김칠봉)에서는 윤재경(오승아 분)의 아들 태양이(정민준 분)가 실종되는 모습이 담겼다.

윤재경의 아들 태양이(정민준 분)이 행방불명됐다. 김수철(강윤 분)의 부하들이 딴짓을 하는 사이에 태양이가 건물을 몰래 빠져나갔다. 봉선화(엄현경 분)와 윤재민이 태양이를 찾아 건물로 들어갔지만 아무것도 발견할 수 없었다.

태양이의 행방불명 소식은 곧 모든 가족들에게 알려졌다. 윤대국(정성모 분) 회장은 윤재경의 행방을 수소문했다. 박행실(김성희 분)은 윤재경을 찾을 수 없자 윤 회장을 계속 질책했다.

한편 MBC 일일드라마 '두 번째 남편'은 멈출 수 없는 욕망이 빚은 비극으로 억울하게 가족을 잃은 한 여인이 엇갈린 운명과 사랑 속에서 복수에 나서게 되는 격정 로맨스 드라마로 매일 오후 7시5분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96.58하락 7.6618:03 05/16
  • 코스닥 : 856.25상승 3.1718:03 05/16
  • 원달러 : 1284.10하락 0.118:03 05/16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3 05/16
  • 금 : 1807.40하락 16.418:03 05/16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