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체 날고 스마트폰 뛰고… 삼성전자, 작년 매출 279.6조 ‘신기록’(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가 지난해 사상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 사진=뉴시스
삼성전자가 지난해 사상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 사진=뉴시스
삼성전자가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 속에서도 사상 최대 매출을 갈아치웠다. 반도체 사업이 업황 호조에 힘입어 역대급 실적을 기록하며 회사의 전체 사업을 이끈 것이다. 스마트폰 사업도 프리미엄 제품 판매 호조를 바탕으로 회사의 실적 상승에 힘을 보탰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연간 매출액이 279조6000억원으로 잠정집계됐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전년대비 18.1% 늘어난 것이자 기존 최고치인 2018년(243조7714억원) 매출을 뛰어넘는 역대 최고 기록이다.

지난해 연간 영업이익은 51조6300억원으로 전년대비 43.5% 가량 크게 증가했다. 삼성전자의 연간 영업이익이 50조원을 넘어선 것은 지난 2017년(53조6500억원)과 2018년(58조8900억원)에 이어 이번이 세번째다.

4분기 실적은 매출 76조5700억원, 영업이익 13조8700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각각 24.4%, 53.3% 늘었다.

삼성전자의 역대급 실적은 반도체 부문이 이끌었다. 메모리 반도체 수요가 견조했고 비메모리 분야에서는 파운드리(위탁생산) 주문량 증가와 단가 상승, 수율 개선 등 전반적인 업황 호조가 이어졌다는 분석이다.

삼성전자 반도체 부문의 4분기 실적은 매출 26조100억원, 영업이익 8조8400억원을 기록했다. 연간 매출은 94조1600억원이며 영업이익은 29조2000억원이다. 연간 전체 매출의 33.7%, 영업이익의 56.5%가 반도체에서 나온 셈이다.

스마트폰 사업도 실적을 뒷받침했다.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사업을 담당하는 IM사업부문의 4분기 매출은 28조9500억원, 영업이익 2조6600억원이다.

매출은 폴더블폰 등 프리미엄 스마트폰 판매 확대와 PC·태블릿·웨어러블 등 갤럭시 생태계 제품군의 견조한 판매로 소폭 증가했다. 영업이익은 연말 마케팅비 증가로 전분기 대비 감소했지만, 전년 동기 대비로는 증가했다. 네트워크는 국내외 사업 매출 성장으로 전분기 대비 실적이 개선됐다는 설명이다.

이에 따라 IM부문의 지난해 연간 매출은 109조2500억원, 영업이익은 13조6500억원을 기록했다.

생활가전사업을 담당하는 소비자가전(CE) 부문도 코로나19로 인해 억눌려 있던 소비가 폭발하는 ‘펜트업 효과’에 힘입어 4분기 매출 15조3500억원, 영업이익 7000억원을 기록했다. 연간을 기준으론 매출 55조8300억원, 영업익 3조6500억원으로 전년보다 증가한 실적을 기록하며 선방했다.

삼성전자의 지난해 연간 영업이익률은 18.5%로 전년(15.2%)대비 크게 개선됐다.

지난해 시설투자는 48조2000억원이었으며 사업별로는 반도체 43조6000억원, 디스플레이 2조6000억원 수준이다.

삼성전자는 올해 글로벌 IT 수요가 회복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부품 사업에서 첨단공정을 확대하고 차세대 제품·기술 리더십을 제고할 방침이다.

세트 사업에서는 프리미엄 리더십과 제품 라인업을 지속적으로 강화하는 한편 기기간의 일관되고 편리한 연결성을 강화해 새로운 사용자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