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작년 매출 43조 사상 최대… 반도체 호황에 '함박웃음'(상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하이닉스가 지난해 최대 연간 매출을 기록했다. /사진=뉴스1
SK하이닉스가 지난해 최대 연간 매출을 기록했다. /사진=뉴스1
SK하이닉스가 지난해 최대 연간 매출을 기록하며 날아 올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비대면 경제가 활성화되면서 반도체 시장의 선전이 주효했다는 평가다.

SK하이닉스는 28일 연결 기준 지난해 매출이 전년(2020년)보다 34.8% 늘어난 42조9978억원을 달성했다고 전했다. 반도체 초호황기였던 2018년(40조4450억원)을 뛰어넘는 창사 이래 최대 실적이다.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147.6% 급등한 12조4103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2018년(20조8437억원) 이후 3년 만에 최대다.

지난해 4분기 매출은 12조3766억원, 영업이익 4조2195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은 분기 기준 처음으로 12조원을 돌파했고 영업이익은 2분기 연속 4조원대 기록을 이어갔다.

코로나19 장기화 등에 따라 원격 근무 및 학습 수요, 데이터센터 등 메모리 반도체 수요 급증이 이 같은 성과를 견인한 것으로 보인다. 공급망 차질 등 불확실한 환경 속에서도 비대면 IT(정보기술) 수요가 증가했고, 기술력과 품질 경쟁력을 기반으로 적극적으로 제품 공급에 나선 점도 주효했다.

SK하이닉스는 올해 시장환경에 대해서는 공급망 이슈가 하반기에 점진적으로 해소되고 메모리 제품에 대한 시장의 수요가 늘어날 것이라고 내다봤다. D램 사업에서 재고를 탄력적으로 운영해 시장의 변동성을 줄이면서 수익성에 주력하는 전략을 이어갈 방침이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